본문 바로가기

뉴스

노형욱, 고깃집 알바 근황 "인생 끝나는거 걱정했다" [Oh!쎈 리뷰]

댓글0
OSEN TV-라디오 화제의 순간포토슬라이드 이동

[OSEN=김수형 기자] ‘4인용 식탁’에서 배우 노형욱이 현재 고깃집에서 아르바이트 중인 깜짝 근황을 전했다.

12일 방송된 채널A 예능 ‘절친 토크쇼-4인용 식탁’에서 배우 노형욱이 근황을 전했다.

이날 시트콤에서 부자케미로 노주현과 인연이 있는 배우 노형욱이 출연했다. 이어 최정윤도 방문했다. 그는1997년 데뷔해 다수의 작품에서 연기를 펼쳤으며 노주현과 역시 작품에서 딸로 부녀케미를 보인 바있다. 돌싱이 된 최정윤은 딸에 대해 언급, “초등학교 2학년 된다, 세월이 빠르다”며 남다른 감회를 보이며 홀로 육아 중인 근황을 전했다.

노형욱의 근황도 물었다. 그는 “지금 고깃집에서 일한다”고 근황을 전한 것. 방송 일하며 병행 중이었다. 노형욱은 “사실 오늘도 근무하는 날인데 사장님 배려로 참석하게 됐다”고 했다.

OSEN

이에 노주현은 “배우들 아르바이트 해야할 때 있어, 일 없을 때 고정적인 수입이 없어 불안하기 때문”이라며 공감, 아들같은 노형욱에게 “여기(카페) 일도 제안했다”며 자신이 운영하는 곳에서 일도 제안했다고 했다.

최정윤은 노형욱에게 아직 배우의 꿈이 있는지 물었다. 이에 노형욱은 “식당에서 아르바이트시작할 때 (인생) 끝나는거 아닌가 걱정했다”며 “생각해보니 기반이 없는 상태에서 경제적 기반을 만드는게 좋겠다고 판단해, 일하며 생각도 많이 바뀌었다”고 했다.

노형욱은 “아르바이트 장면을 연기한다고 생각하며 한다, 이 경험은 언젠간 쓰인다고 생각한다”고 했고 이를 듣던 이영하는 “작은 배역의 작은 배우는 없다 배역이 작을 뿐 작은 배우가 절대 아니다”며 “열심히 최선을 다하길 바란다”고 응원했다. /ssu08185@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엑스포츠뉴스'일라이와 이혼' 지연수 "날 미워한다 생각했는데" 오열 (갑조네TV)[종합]
  • 세계일보임창정, 연기학원 ‘먹튀’ 논란에 “전혀 관련 없는 회사”
  • 스포츠투데이황정음, 돌연 남편 사진 폭풍 게시→저격 의혹? "편하게 즐겨요"
  • OSEN이천수, ‘코성형 부작용 10년째’ ♥심하은에 “징그러워” 막말→“말실수 했다” 사과[Oh!쎈 이슈]
  • 스포티비뉴스"월수입 240만원→170만원 적금" 양세형, 109억 건물주 이유 있었네[종합]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