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단독] “금리 더 낮은데 왜 안 갈아타?”...주담대 환승 여기가 대세라는데

댓글0
지난달 9일 시작된 주담대 갈아타기
인터넷은행으로 쏠림 현상
지점 영업비 아껴 낮은 금리 제공
일반 시중은행 고민 더 깊어질 듯


매일경제

카카오뱅크 [사진 = 연합뉴스]


인터넷 전문은행인 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가 주택담보대출(주담대) 갈아타기 플랫폼을 통해 지난달에만 2500억원에 가까운 주담대 유치 실적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KB국민·신한·하나·우리·NH농협은행 등 5대 시중은행 평균과 비교하면 2배에 가까운 숫자다.

12일 매일경제 취재와 국회 정무위원회 김희곤 국민의힘 의원을 통해 금융위원회에서 제출받은 자료 등을 종합해보면 올해 1월에만 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로 1000건이 넘는 주담대가 이동했다. 5대 시중은행의 실적을 합산해 본 결과 최종 이동한 대출은 1822건, 3212억원이었다. 5대 시중은행 평균 유치금액은 642억원이었던 반면, 인터넷은행은 2배에 가까운 평균 1250억원 가량을 실행 완료했다. 1인당 평균 대출 금액도 5대 시중은행이 1억7629만원이었던 반면, 인터넷은행은 2억원이 넘어 훨씬 더 높았다.

주담대 갈아타기는 금융위원회와 금융결제원 주도로 시중은행들이 참여해 소비자가 온라인으로 편리하게 금리를 비교·검색하고, 더 낮은 금리를 제공하는 금융사로 쉽게 주담대를 이동할 수 있게 한 서비스다. 지난달 9일 서비스를 시작했다.

주담대 갈아타기 자체가 온라인에 특화된 서비스인 만큼 인터넷 전문은행들이 수혜를 받을 것이라는 예상은 처음부터 있었다. 인터넷은행은 오프라인 영업지점이 없어 이 비용을 편리한 사용자 인터페이스(UI) 구축과 금리 인하에 투입할 수 있기 때문이다.

다만 시중은행들이 예상보다도 훨씬 많은 주담대를 인터넷 은행에 빼앗기자 대면 대출 영업에 대한 회의론도 나온다. 한 은행권 관계자는 “시중은행도 앞으로 비대면 영업을 늘려 대면 영업에 쓸 비용을 소비자 금리 인하에 투입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비대면 늘리고 기업금융 강화...시중은행, 인뱅 공세에 맞불

오프라인 점포 줄이기엔 한계
비이자수익 상품개발에 박차
지난달 9일 주택담보대출 갈아타기 서비스가 시작된 뒤, 시행 첫 달 인터넷전문은행이 일반 시중은행의 2배에 가까운 실적으로 올리며 ‘압승’한 만큼 향후 시중은행의 고민도 깊어질 것으로 보인다.

담보가 확실한 우량 대출인 주담대는 은행들이 유치하고 싶어하는 상품 중 하나인데, 시중은행으로서는 그동안 영업비용을 들여 유치한 고객을 인터넷은행에 뺏긴 셈이다.

지난달 31일 서비스가 시작된 전세대출 갈아타기에서도 인터넷은행이 훨씬 더 많은 실적을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주담대 갈아타기 금리가 카카오뱅크와 케이뱅크는 3%대 초중반에 머무르는 반면 시중은행은 3%대 후반에서 4%대 초반을 기록하고 있기 때문이다.

시중은행은 향후 대출 영업 전략을 수정할 방침이다. 오프라인 점포 영업이 강했던 주담대마저 비대면이 일상화된 상황에서 대면 대출 영업을 확 줄여야 한다는 내부 목소리가 이미 높아졌기 때문이다. 한 은행권 관계자는 “시중은행이 대면 영업으로 유치했던 고객이 대환대출 플랫폼을 통해 인터넷은행으로 다 빠져나가는 상황이라면 시중은행도 영업 전략을 바꿀 수밖에 없지 않겠느냐”며 “최대한 대면 영업 비중을 낮추고, 아낀 비용은 금리 인하에 투자하는 인터넷은행의 방식을 따르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다른 관계자는 “시중은행 입장에서는 무작정 지점을 줄이거나 대면 영업을 안 할 수도 없다”며 “담보대출은 비대면으로 전환하면서 비이자수익 상품을 더 발굴하고, 기업금융을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매일경제“옆집도 떼돈 벌었대” 전국 땅부자 확 늘까…자투리 농지 제한도 확 풀기로
  • 뉴스핌"매장 배송부터 온라인 주문까지"…CJ대한통운, 크록스 통합물류센터 구축
  • 뉴스웨이"세탁과 건조 한번에"…'LG 시그니처 세탁건조기' 판매 시작
  • 뉴스1'조정 단계 진입' 비트코인, 7200만원대…권도형 미국 송환[코인브리핑]
  • 한국일보잠 못 자는 농막 대신 거주할 수 있는 '농촌 체류형 쉼터' 도입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