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패딩에 센스 한 스푼”…김연아→정려원의 남다른 한파 패션 [MK★이슈]

댓글0
2023년의 한 해가 마무리되어 가고 있다. 저마다 추운 겨울을 나기 위해 다양한 패딩을 구매하고, 스타들 역시 패딩을 구매해 자신만의 스타일로 새로운 패딩 패션을 선보이고 있다.

모두 다양한 패딩 패션을 선보이고 있는 가운데 자신에게 딱 맞는 패딩을 선보인 스타들을 알아본다.

김연아, 얼음의 여왕으로 귀환
피겨여왕 김연아가 “따숩”이라는 글과 함께 자신의 계정에 여러장의 사진을 업로드 했다. 그만의 다양한 포즈와 겨울 낭만을 한껏 발산한 것.

매일경제

김연아가 겨울 낭만을 한껏 발산했다. 사진 = 김연아 SNS


지난 1일 김연아는 화이트 패딩과 청바지를 입고, 포니테일 헤어스타일로 여신 미모를 뽐내며 편안한 일상의 산책룩을 선보였다.

특히, 김연아는 영하로 떨어진 추운 날씨를 의식해서인지 패딩 지퍼를 완전히 잠그고 입까지 가리며 고개를 기울인 귀엽고 깜찍한 포즈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김연아의 사진속 패딩 입은 모습을 본 팬들은 “전혀 추워 보이지 않는다. 예쁜 사람은 뭘 입어도 예쁘다”고 하면서 여전한 동안미모에 감탄사를 연발했다.

이어진 응원 댓글을 보면 “곰신녀, 힘내세요. 저희들이 응원할께요”라고 한 목소리를 내면서 최근 군대에 입대한 남편 고우림을 연상케 하는 멘트로 힘을 북돋워 주었다.

시크함 뽐낸 한혜진
모델 한혜진도 패딩을 입은 채 시크함을 뽐냈다. 그는 지난달 자신의 계정에 “이번 겨울엔 숏패딩이 유행이라는데”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매일경제

모델 한혜진도 패딩을 입은 채 시크함을 뽐냈다. 사진 = 한혜진 SNS


한혜진은 청바지와 검정 상의를 매칭해 아이보리 숏패딩으로 시크함을 더했다. 특히 한혜진은 지그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어 섹시함도 선보였다.

그간 예능 프로그램에서 털털한 모습을 보였던 그였지만, 모델의 위엄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이에 팬들은 “뭘 입으신들”, “언니가 입으니까 다 이쁨”이라며 환호했다.

예쁜 누나 정려원도 합세
배우 정려원도 예외는 아니었다. 내년 공개 예정인 tvN 드라마 ‘졸업’을 차기작으로 선택한 그는 지난달 20일 자신의 계정을 통해 패딩 패션을 뽐냈다.

매일경제

배우 정려원은 코트 같은 드레스업 후드 패딩룩을 선보였다. 사진 = 정려원 SNS


정려원은 검정색 부츠와 함께 코트 같은 드레스업 후드 패딩룩을 선보이며 낙엽이 떨어지고 있는 숲속 산책을 하는 모습이 담겼다.

더불어 정려원은 수수한 미모와 긴 머리를 늘어뜨려 청순미를 더욱 부가시켰다. 이 모습에 팬들은 “겨울의 여신 같다”, “딸기 여자 같아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현숙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엑스포츠뉴스[단독] '♥카리나 환승연애설' 막았는데…이재욱, '1인' 차린다(종합)
  • 디스패치"이 케미, 슬픈데 아름답다"…김남주·차은우, 이유 있는 변신
  • 한국일보'유퀴즈' 티모시 샬라메·젠데이아 편, 자막 실수로 공분
  • 텐아시아'혼전임신' 윤진이, 금융맨 남편+한 살배기 딸 최초 공개 ('동상이몽2')
  • 매일경제‘빌린 돈은 좀 갚아!’...재희·이종수·한승희, 사기 혐의로 피소된 스타의 말로 [MK★초점]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