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36살 목동 9단지 아파트 '재건축' 확정..정밀안전진단 통과

댓글0
적정성 검토 없이 재건축 안전진단 최종 통과
목동아파트 14개 중 13개 단지 재건축 본궤도
[이데일리 이윤화 기자] 양천구는 목동9단지아파트에 대한 재건축정비사업 정밀안전진단 용역 결과 ‘재건축’ 판정으로 정밀안전진단을 최종 통과했다고 7일 밝혔다.

이데일리

양천구 목동9단지 아파트 전경


1987년에 준공돼 올해로 36년 차를 맞은 목동9단지아파트는 연면적 25만49.65㎡에 최고 15층, 32개 동, 2030가구 규모로 조성됐다. 지난 2020년 재건축 안전진단을 실시해 ‘조건부 재건축(D등급)’ 판정을 받고, 외부 공공기관 적정성 검토 결과 ‘유지보수(C등급)’로 최종 결정됐던 곳이다. 올해 1월 5일부터 재건축 안전진단 기준 개정고시가 시행되면서 안전진단 평가기준이 완화됨에 따라, 이번 정밀안전진단에서 적정성 검토 없이 약 3년 만에 재건축이 최종 확정됐다.

구 관계자는 “이번 목동9단지 재건축 안전진단 통과로 앞서 재건축이 확정된 목동아파트 12개 단지와 더불어 정비사업 추진에도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목동아파트 재건축사업은 2020년 6단지를 시작으로 올해 1월 6개 단지(목동 3 · 5 · 7 · 10 · 12 · 14단지)에 이어 2월에는 5개 단지(1 · 2 · 4 · 8 · 13단지)가 안전진단을 통과한 바 있으며, 11단지도 안전진단용역을 재추진 중에 있다

안전진단을 통과한 13개 단지 중 목동6단지는 신속통합기획이 완료돼 정비구역 지정에 속도를 내고 있다. 또한, 목동 4 · 5 · 7 · 8 · 10 · 12 · 13 · 14단지는 신속통합기획 자문방식(패스트트랙)으로 정비계획을 수립하고 있어 내년에는 상당수 단지가 정비구역 지정이 완료될 전망이다.

이기재 양천구청장은 “목동아파트 입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재건축사업이 조속히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중앙일보비트코인, 버블 우려에도 '불장' 이유는?…"제도 마련 서둘러야"
  • 연합뉴스방산업계, 수은법 개정안 국회 통과에 일제히 환영·기대
  • 뉴스웨이'중대재해처벌법' 확대 적용…제약바이오 '투트랙 전략' 필수
  • 파이낸셜뉴스하나금융 함영주 'DLF 중징계 족쇄' 풀었다...금융당국 상고 여부 '관건'
  • 아시아경제현대건설 ‘디에이치’ 신기록 행진, 새로운 시도 이어가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