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DJ DOC 이하늘, 김창열과 불화 언급 "전화 안 받아…마지막 콘서트 같이 해야"

댓글0
스포티비뉴스

[스포티비뉴스=정혜원 기자] DJ DOC 이하늘이 동셍 죽음 후 김창열과 불화를 겪고 있는 것에 대해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최무배 TV'에는 '이하늘이 말하는 김창열과의 불화…과연 진실은?'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에서 이하늘은 DJ DOC 멤버들과 소통을 가끔씩 하냐는 질문에 "(김)창열이랑은 연락 안 한지 2년 되어가는 것 같고, (정)재용이랑은 얼마 전에도 연락했고 종종하면서 지내고 있다"고 했다.

이어 동생 이현배가 세상을 떠난 후 변화한 것에 대해 "인생이 굉장히 우울해졌다. 웃으면서 살다가도 저녁에 느닷없이 훅 하고 올라온다. 경험해 보지 못했지만 고아가 된 느낌이다"라며 "되게 힘들고 안 좋은 생각도 많이 한다. 근데 어쨌든 살아야 하니까 다른 것들로 이겨내려고 한다. 변화가 있다면 인생을 멀리 안 본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또한 이하늘은 동생의 죽음 후 김창열과 갈등을 겪었다. 앞서 김창열이 게스트 하우스에 대한 투자 비용이 생각보다 많이 들자 투자를 번복했고, 이현배가 이 투자금을 떠안게 됐다고 생각한 이하늘은 동생과의 이별에 김창열의 책임이 있다며 분노를 드러낸 것.

이에 이하늘은 "오래 같이 지내왔고, 오랜 동생임에도 불구하고 서로 감정의 골이 깊어져서 안 보게 됐다. 그게 해결되지 않은 상황에서 다시 웃으면서 보기 힘든 상황이긴 하다"라고 했다.

그러면서도 이하늘은 "시간이 좀 지나다 보니까 죽일 듯이 밉고 원수같이 생각했었는데, 그래도 이렇게 평생 안 보는 것보다는 만나서 얘기를 해봐야겠다는 생각이 얼마 전부터 들었다"라며 "재용이랑 이야기해 봤는데 아직 시기가 좀 이르다는 결론을 내렸다. 서로 미안해하는 부분과 상대방의 아픔을 조금 이해할 수 있을 때 대화가 되지 않을까 싶다"고 밝혔다.

그는 "근데 지금은 창열이도 저도 서로 피해를 받고 상처를 받았다고 생각하는 쪽인 것 같아서 아직은 창열이와 대화 하기에는 이른 것 같다. 저는 열려있다. 근데 창열이가 전화를 받지 않는다. 제가 모르는 상황이 있을 것이기 때문에 '걔가 쓰레기다' 이렇게 공식적으로 이야기하고 싶진 않다"고 털어놨다.

이하늘은 "30년 동안 팬분들 덕분에 먹고 살았는데, 마지막 콘서트를 하면서 정리를 하고 싶은 게 제 개인적인 생각이다. 사이가 안 좋은 건 안 좋은 거고 같이 무대에 서서 마지막 무대는 같이 인사를 드려야 하지 않나 생각한다"라며 "창열이와 대기실을 따로 쓰더라도 마지막 콘서트는 같이 해야하지 않을까 싶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텐아시아'현역가왕' 콘서트, 3주째 매진 실패지만…전유진 인기는 고공행진[TEN이슈]
  • 스포츠서울임창정 잇달은 수난사…주가 조작 연루 1년만에 연기학원 ‘먹튀’ 논란 “임창정과 무관” 해명
  • 스타데일리뉴스'고딩엄빠' 박지현, 가출 도중 헬퍼에게 미성년 성폭행 피해 "그들은 악마였다"
  • MHN스포츠박민영, '내남결' 인터뷰 시작 전 사과...'내일 오지 않았으면 좋겠다 생각도'[인터뷰①]
  • 뉴스1최규리 "'내남결' 현장은 축제…포상휴가 푹 쉬고 와야죠" [N인터뷰]①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