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밤부터 약한 눈·비…동해안 건조특보

댓글0
【 기상캐스터 】

어제만큼은 아니었지만, 오늘도 강추위를 보이고 있습니다.

밤부터 곳곳으로 눈이나 비가 내리겠는데요. 중서부 북부로는 늦은 오후부터, 밤부터는 그 밖의 수도권에도 눈이나 비가 내리겠고요. 밤사이 충청권과 남부 내륙으로도 약한 눈이나 비가 내리겠습니다.

오늘 밤 눈이나 비가 내리는 지역으로는 가시거리가 짧아지고 도로가 미끄럽겠습니다. 교량이나 고가도로로는 빙판길이 생길 수도 있으니 보행자 안전에 각별히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재 동해안 지역을 중심으로 건조특보가 발효 중입니다. 그 밖의 지역들도 건조한데요. 수분 섭취 충분히 해주시고요. 강원 산지로는 강풍예비 특보도 발효되 만큼 화재예방에도 힘써주시기 바랍니다.

이어서 내일 날씨입니다.

대구 0도에서 출발해 9도까지 오르겠고, 서울과 인천은 한낮 기온 4도 안팎을 보이겠습니다. 동두천 일교차 10도 이상 크게 벌어지겠고, 양평 -5도에서 출발해 한낮에 5도까지 오르겠습니다. 경기남부 대체로 한낮에 5도 안팎에 머물겠습니다.

동해 먼바다로는 풍랑예비 특보가 발표되면서 바다의 물결이 매우 높겠습니다.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다음 주 수요일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눈이나 비가 내릴 전망입니다.

날씨였습니다.

[정다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JTBC[인터뷰] "소아과 부족하면 의사 수입해서라도 충원해야"…의협 입장 들어보니
  • 세계일보서울의대 교수 “2억 정도던 종합병원 월급의사 연봉, 최근 3~4억까지 치솟아”
  • 헤럴드경제이강인, ‘이 글’ 보고 손흥민에 사과하러 갔나?…‘하극상 민심회복 조언글’ 화제
  • 이투데이전 여친 무차별 폭행한 20대 남…법원 '구속영장' 기각 이유
  • 연합뉴스전공의 3분의2 병원 떠났다…의료대란 속 "구속수사" 강공(종합)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