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날씨] 밤부터 중북부 눈 조금…동해안 대기 건조 '불조심'

댓글0
[날씨] 밤부터 중북부 눈 조금…동해안 대기 건조 '불조심'

12월의 첫 주말인 오늘도 예년보다 추운 날씨가 함께하고 있습니다.

오늘 아침 서울의 기온 영하 4.4도까지 내려갔고요.

현재는 서울 6.6도 보이고 있습니다.

어제보다 온화하지만 여전히 예년 기온을 밑도는 곳이 많고요.

당분간 아침, 저녁으로 영하권 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계속해서 보온에 신경 써주시기 바랍니다.

현재 전국적으로 구름이 많이 끼어 있습니다.

밤에는 경기 북동부와 강원 지역에 눈이나 비가 오겠는데요.

예상되는 눈의 양은 강원 내륙과 산간 지역에 1~3cm, 경기 북동부는 1cm 가량이 되겠고, 서울 등 그 밖의 내륙 곳곳에도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습니다.

한편, 동해안은 대기가 점점 더 메말라 가고 있습니다.

건조특보가 나날이 확대되고 있는 가운데, 저녁부터 산지를 중심으로 순간 풍속 초속 25m가 넘는 돌풍도 몰아치겠습니다.

불씨가 바람을 타고 대황 화재로 번지기 쉬운 만큼 산불 등 화재 사고 나지 않도록 불씨 관리 철저히 해주셔야겠습니다.

일요일인 내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고요.

여전히 영하권의 강추위가 찾아오겠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 서울 영하 4도, 춘천 영하 6도 예상되고요.

대구는 0도, 안동 영하 3도가 예상됩니다.

휴일을 맞아 바깥 활동 계획하신 분들은 옷차림을 따뜻하게 해주시기 바랍니다.

이번 추위는 다음 주 초반부터 점차 누그러지겠습니다.

다음 주 화요일에는 아침 기온이 영상권을 회복하겠고요.

이후 수요일에 중부 곳곳에 비나 눈이 내릴 전망입니다.

지금까지 날씨 전해드렸습니다.

(진연지 기상캐스터)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JTBC[인터뷰] "소아과 부족하면 의사 수입해서라도 충원해야"…의협 입장 들어보니
  • SBS"시동생 혼내 주려 유포"…돌연 범행 인정
  • YTN'사생활 유포' 황의조 형수, 범행 자백 반성문..."배신감 느껴 혼내주려"
  • MBC[와글와글] 차에 치여 7km 넘게 끌려가다‥결국 숨져
  • 머니투데이'테라 폭락 사태' 권도형 측근 한창준 재판행…536억 부당이익 혐의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