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中훠궈 체인점서 생고기 뜯어먹는 쥐 발견…"한동안 그대로 방치"

댓글0
中 정부, 영업정지 이어 '무관용 엄중 조치' 예고
중국의 한 훠궈 체인점에서 쥐가 식재료로 쓰이는 고기를 뜯어 먹는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되고 있다. 최근 식품 위생 관련된 문제가 계속되는 가운데 중국 정부는 해당 훠궈 체인점에 대해 엄중히 조치하겠다고 예고했다.

아시아경제

중국의 한 훠궈 체인점에서 쥐 한 마리가 주방 작업대에 놓인 고기를 뜯어 먹고 있는 모습. [이미지출처=온라인미디어 ixigua]


2일(현지시간) 신경보(新京報)와 중국중앙TV(CCTV) 등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현지 배달음식 플랫폼에 쥐가 식당의 오픈형 주방 작업대에 놓인 날고기를 뜯어 먹는 모습을 촬영한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을 올린 네티즌은 "중국 저장성 윈저우시 웨칭시에 위치한 한 훠궈 체인점에서 고기를 계속 이 상태로 방치했다"며 "정말 기분이 안 좋았다"고 적었다.

영상이 퍼지며 현지 당국이 조사에 나선 결과, 문제의 식당은 윈저우시에만 약 10개의 매장을 가진 훠궈 전문점으로 '소고기 당일 도축, 당일 판매'를 내걸고 영업을 하고 있었다.
아시아경제

중국의 한 훠궈 체인점에서 쥐 한 마리가 주방 작업대에 놓인 고기를 뜯어 먹고 있는 모습. [이미지출처=온라인미디어 ixigua]


웨칭시 시장감독관리국은 해당 체인점 육류 재료를 모두 압수 및 폐기하고, 영업정지 명령을 내렸다. 시장감독관리국은 "조사 및 검증 과정을 거쳐 관련 당사자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며 "이번 사안은 조사를 거쳐 법률과 규정에 의거, 엄중하게 처리할 것이다. 식품 안전을 위협하는 행위에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겠다"고 강조했다.

훠궈 체인점 본사는 영업 중지된 매장 외에 모든 가맹점에 경고문을 발송하고, 엄격한 소독 작업을 요구했다. 본사 관계자는 "아침에 막 매장으로 배달된 고기를 손질하기 위해 작업대에 잠시 놔둔 순간, 쥐가 올라가 먹어버린 것으로 파악됐다"며 "문제의 매장은 영업한 지 이제 막 3년이 됐다"고 전했다. 해당 가맹점에 어떤 책임을 물을지는 아직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시아경제

칭따오 3공장 작업장에서 한 근로자가 실외에 보관한 맥주 원료에 소변을 보는 모습. [사진=웨이보]


중국에서는 최근 식품 위생 문제가 계속 불거지고 있다. 지난 10월 산둥성 핑두시의 칭다오 맥주 공장에서 한 남성이 맥아에 소변을 보는 것으로 추정되는 영상이 공개돼 국제적인 논란이 일었다.

칭다오 측은 영상 속 노동자가 정직원이 아닌 외주업체 인력이며 방뇨 장소도 공장 내부가 아닌 맥아 운송차량 적재함 같은 야외라고 해명했다. 또 성명을 통해 "우리 회사 원료 운송 관리에 허점이 있음이 드러났다"며 "모든 원료 운송차량은 직원들이 원료와 접촉할 수 없도록 봉인될 것이며 내부 관리를 종합적으로 강화했다"고 밝혔다.

칭다오 국내 수입사 비어케이도 논란 직후 "국내에 수입된 맥주를 생산하는 공장이 아니다"며 "수입된 칭다오 제품의 안전성 검증을 위해 출고 전 단계에 있는 모든 제품에 대해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지정한 식품위생검사기관에 정밀 검사를 의뢰하고 그 결과를 발표하겠다"고 전했다.

하지만 이같은 해명에도 불구하고 칭다오의 국내 판매액은 9월 125억원에서 10월 66억원으로 반토막 났다. 11월 중국 맥주 수입액이 전월 대비 40% 이상 줄어든 점을 고려하면 칭다오의 판매 부진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이소진 기자 adsurdism@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경향신문‘트럼프 당선’ 변수를 기회로…유럽서 ‘틈새공략’ 나선 중국
  • MBC호주 시드니, 한인 일가족 사망, 태권도장 사범
  • TV조선"부상병 300명 남겨두고 철수"…우크라이나軍의 '처절한' 후퇴
  • 파이낸셜뉴스대낮 길거리서 '경악'..아내 시신 들고 맨발로 배회한 인도 남성
  • 중앙일보핵탑재 초음속 전략폭격기 Tu-160M 조종석 올라탄 푸틴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