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벽 뚫고 들어와 가게 안 쑥대밭'‥80대 몰던 승용차 안경점 돌진

댓글0
◀ 앵커 ▶

오늘 오후 인천의 한 안경점으로 승용차가 갑자기 돌진하는 사고가 일어났습니다.

다행히 가게 안에는 아무도 없어서 다친 사람은 없었는데요.

운전자인 80대 남성은 급발진을 주장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백승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 리포트 ▶

안경점 유리문 너머로 검은 승용차가 등장하는가 싶더니 순식간에 벽을 부수고 가게 안으로 돌진해 들어옵니다.

진열장이 무너지고 집기와 제품들이 부서져 내부는 말그대로 쑥대밭이 됐습니다.

오늘 오후 한 시쯤, 인천 남동구 논현동의 한 안경점으로 승용차 한 대가 돌진했습니다.

[목격자]
"'퉁'하는 소리가 나서 창밖을 봤더니 배너가 날아가고 있더라고요. 그리고나서 뭔가 와장창 깨지는 소리가 나서 보니까 앞가게에 차가 들어가 있더라고요."

운전자는 다치지 않았고, 가게 안에도 사람은 없었습니다.

[가게 주인(음성 변조)]
"제가 만약에 그 시간에 있었으면 죽었지. 완전 다 망가졌죠. 쓸 게 없죠. 안경부터 해가지고 진열장부터 해서‥난장판이죠."

운전자인 80대 남성은 경찰 조사에서 "주차를 하려고 했는데 급발진 때문에 차가 돌진했다"고 주장했습니다.

경찰은 CCTV 등을 토대로 차량 속도와 브레이크 작동 여부를 분석해 급발진 여부 등 사고 경위를 확인할 예정입니다.

고령 운전자 사고는 해마다 늘고 있습니다.

지난 10월 충북 청주에서도 70대 운전자가 몰던 차가 길을 건너던 부부를 덮쳐, 50대 아내가 숨지고 남편도 크게 다쳤습니다.

지난해 65살 이상 고령 운전자들의 사고 건수는 3만 4천여 건.

최근 4년 새 전체 교통사고 수는 줄어든 반면, 고령 운전자 사고는 지난 2005년 통계를 낸 뒤 계속 증가하고 있습니다.

지방자치단체들은 각종 지원책을 내세우며 고령 운전자 면허 자진 반납 제도를 운영하고 있지만, 지난해 반납률은 2.6%에 그쳤습니다.

MBC뉴스 백승우입니다.

영상취재 : 나경운/영상편집 : 최문정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영상취재 : 나경운/영상편집 : 최문정 백승우 기자(100@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MBC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중앙일보尹 최애 후배, 한동훈 아니다…양산박 스타일의 '그 남자'
  • MBC교수들 "주 1회 휴진"‥정부 "증원 예정대로"
  • 머니투데이"하늘에서 노트북, 음식물이 우수수" 충남서 정신질환 30대 제압
  • YTN아들에게 흉기 휘두른 50대 테이저건 검거 뒤 사망
  • 더팩트[의대증원 파장] 5월 최대 위기…교수, 전공의, 의대생 모두 떠나는데 ‘평행선’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