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리사, 파리 19금쇼서 과감 노출 파격 행보…"놀라운 경험, 언제든 불러줘"

댓글2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그룹 블랙핑크 멤버 리사가 프랑스 아트 누드쇼 '크레이지 호스' 공연을 마친 후 만족스러운 소감을 전했다.

리사는 5일 자신의 SNS에 영어로 "'크레이지 호스'에서 놀라운 경험을 했다"고 글을 게재했다.

리사는 "이런 일이 가능하게 해준 모두에게 감사하다"라며 "자리를 채워줄 누군가가 필요하면 언제든지 연락달라"고 적었다.

조이뉴스24

블랙핑크 리사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크레이지 호스' 쇼에서 공연하고 있다. [사진=리사 인스타그램]



조이뉴스24

블랙핑크 리사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크레이지 호스' 쇼에서 공연하고 있다. [사진=리사 인스타그램]



조이뉴스24

블랙핑크 리사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크레이지 호스' 쇼에서 공연하고 있다. [사진=리사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리사는 공연 모습이 담긴 사진도 올렸다. 사진에는 리사가 비키니, 원피스 등 파격적인 의상으로 과감하게 노출한 모습이 담겨 눈길을 끈다.

리사는 지난 달 28일부터 30일까지 파리 3대 카바레로 꼽히는 '크레이지 호스' 무대에 올라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리사는 3일간 총 5회에 걸쳐 '크레이지 호스'에서 '크레이지 걸'로 변신, 'But I am a Good Girl', 'Crisis? What Crisis!?' 등의 무대를 펼쳤다.

'크레이지 호스'는 파리 3대 쇼 중에서 가장 수위가 높은 쇼로, 여성 댄서들의 파격적인 노출과 아트 누드쇼 등으로 선정성 논란과 여성의 성상품화에 따른 비판적 시선도 받고 있다. 리사가 참여한 공연에서 대부분의 댄서들은 상의 탈의로 등장했고, 리사는 과감하게 비키니를 착용하고 무대에 올랐다. 관람객들에 따르면 리사는 높은 수위의 무대를 소화한 것으로 알려졌다.

리사의 행보에 우려의 시선도 모인 가운데 그는 자신의 SNS인스타그램에 '크레이지 호스' 쇼 홍보를 이어갔다. 파리 일정을 소화 중이던 로제와 지수도 공연을 관람해 화제가 됐다.

한편 블랙핑크는 최근 YG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이 만료됐다. 일각에서는 리사와 지수, 제니의 재계약 불발설 등이 수면 위로 떠오른 가운데 YG엔터테인먼트는 "블랙핑크 재계약 및 추후 활동과 관련해 아직 확정된 바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조이뉴스24

블랙핑크 리사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크레이지 호스' 쇼에서 공연하고 있다. [사진=리사 인스타그램]



조이뉴스24

블랙핑크 리사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크레이지 호스' 쇼에서 공연하고 있다. [사진=리사 인스타그램]



조이뉴스24

블랙핑크 리사가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크레이지 호스' 쇼에서 공연하고 있다. [사진=리사 인스타그램]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조이뉴스24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뉴스1'일병' BTS 뷔, 군 장병들과 함께 사진 찍어 공개…빛나는 비주얼 [N샷]
  • 이데일리김호중, 결국 음주운전 시인… "크게 후회하고 반성" [공식]
  • 한국일보퉁퉁 부은 얼굴의 송지효, "레이저 시술 받았다" 고백
  • 뉴시스김호중, 김천 콘서트 무산되나…SBS미디어넷 '공연 연출' 불참
  • 스포티비뉴스이정재 "연출 또 도전할 것…'절친' 정우성 열심히 꼬셔보겠다"('뉴스룸')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