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돌싱글즈4' 제롬, '최종선택 고민' 베니타에게 '직진'

댓글0
뉴시스

[서울=뉴시스] '돌싱글즈 4' 제롬. (사진 = MBN 제공) 2023.09.2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문예빈 인턴 기자 = MBN '돌싱글즈4' 제롬이 최종 선택을 고민 중인 자신의 '호감녀' 베니타의 마음을 잡기 위해 1:1 데이트에서 자신의 매력을 모두 발산한다.

24일 오후 9시30분 방송하는 '돌싱글즈4 IN U.S.A'(이하 '돌싱글즈4')’ 10회에서는 마지막 '1:1 데이트'에 돌입한 10인의 모습이 펼쳐진다.

특히 전날 새벽 5시 반까지 밤을 새우며 '도장 오픈'을 기다린 끝에, 베니타와 함께 도장 찍기에 성공한 제롬은 이날 데이트 전 "베니타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뭐든지 잘해야 한다"며 의지를 불태운다.

제롬은 도착한 데이트 장소에서 "오빠가 뭐 사줄까?", "가격 생각하지 말고 필요하면 말만 해"라며 '미(美)친 텐션'을 보인다. 전에 없던 제롬의 적극성을 지켜보던 MC 유세윤은 "마음이 급한 거야, 뭐라도 하려고…"라며 몰입했다. 은지원은 "호감도가 아니라 빚이 1% 올라갈 판"이라고 일침(?)을 날려 스튜디오를 폭소로 물들인다.

화기애애한 데이트 도중 이들은 '최종 선택'에 대한 이야기를 하다 표정이 어두워진다. "어떻게 보면 내일 이후로 완전히 헤어질 수도 있다"는 제롬의 말에 베니타는 "매칭이 안 된다고 해서 슬프지는 않을 것 같아"라고 의미심장한 발언을 한다.

이에 5MC는 "제롬이 불안하겠다"며 걱정한다. 그러나 '오직 직진'만을 선언한 제롬은 베니타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한 마지막 '끝장 계획'을 가동한다. 이를 본 MC 이지혜는 "노력하는 마음이 너무 고마울 것 같다"며 뭉클해한다.

제작진은 "제롬이 과거 연예계 활동 경력과 'X'(배윤정 안무가)의 정체를 밝힌 뒤, '멘붕' 상태에 빠졌던 베니타가 최종 선택 직전까지도 '제롬과 만나게 되면 공개적으로 노출되는 부분이 걱정된다'는 고민을 밝힌다"면서 "이에 상황을 이해하는 제롬과 베니타 모두 '자신의 마음이 가는 대로 결정하자'고 입을 모은다. 간질간질한 썸을 이어오다 예상치 못한 변수에 부딪힌 이들이 난관을 극복하고 극적으로 이어질 수 있을지, 두 사람의 최종 선택 결과를 함께 지켜봐 달라"고 청했다.

'돌싱글즈4' 마지막편인 이날 방송은 '최종 선택' 특집으로 150분이 특별 편성됐다.

☞공감언론 뉴시스 myb@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뉴시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스포츠월드[온탕냉탕] 에스파 카리나·이재욱 열애→재희, 前 매니저에게 사기혐의 피소
  • 엑스포츠뉴스[단독] '♥카리나 환승연애설' 막았는데…이재욱, '1인' 차린다(종합)
  • 뉴시스'연기 중단' 최강희, 어부 도전 "3년째 드라마 일 없어"
  • 더팩트"모성애에 설득"…김남주, 6년 공백 깨고 선택한 '원더풀 월드'(종합)
  • OSEN'현대 며느리' 노현정, KBS 아나운서 절친 손미나 우정 ing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