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20kg 감량' 한혜연 "한약으로 12kg 뺐지만 4개월만 1.5배 요요" [종합]

댓글0
엑스포츠뉴스 다이어트한 스타들포토슬라이드 이동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이 다이어트 비법을 공개했다.

21일 유튜브 채널 '슈스스TV'에는 "더 말할 것도 없다. 온갖 다이어트 다 해본 슈스스의 성공썰 대공개"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한혜연은 "베이비들이 가장 궁금해하는 게 '도대체 슈스스가 어떻게 살을 뺐는가'더라. 다이어트는 예뻐지는 것도 있지만 건강해지려고 하는 것도 큰 것 같다"고 운을 뗐다.

한혜연은 다이어트를 결심하게 된 계기에 대해 "나는 어릴 때부터 말라본 적이 없다. 통통하거나 거기서 조금 빠지거나 하는 체형이었다. 또 상체는 굉장히 말랐는데 하체가 살짝 있는 몸매였다. 그런데 사회에 나와 일을 시작하면서 야금야금 찌더니 30대 중반부터 살이 너무 찌기 시작했다"고 밝혔다.

이어 "내가 처음 시작한 게 한약 다이어트였다. 당시 뺀 친구들 보니까 드라마틱했다. 62kg였는데 3개월 하니까 12kg가 빠졌다. 50kg 이하로 내려간 건 초등학교 때 이후로 처음이었다. 얼마나 몸이 가벼웠겠나. 그런데 극심한 변비가 생기면서 살이 기하급수적으로 쪘다. 4,5개월 사이에 요요가 1.5배가 왔다. 어떡하지 싶어서 또 한약 다이어트를 했다"고 털어놨다.

엑스포츠뉴스


그러나 두 번째 실패를 했다는 한혜연은 "이번엔 양약을 시도했다. 네 번 정도 약을 먹었고 탄소 주사, 호르몬 다이어트 이런 것도 해봤다. 그런데 실패했던 경험이 있으니까 섣불리 더 못했다. 그렇게 내비뒀던 것 같다"고 회상했다.

한혜연은 "그러다 아는 지인을 통해서 한 다이어트 업체를 가게 됐다. 내가 힌트를 얻은 게 뭐냐면 건강하게 먹으면서 살을 뺴야한다는 것이었다. 우선 나한테 제일 중요한 건 습관을 바꾸는 일이었다. 거기서 나의 생활 태도를 보고 공복에 걷는 걸 추천해 줬다. 알고 보니 내가 너무 많이 먹고 끊임없이 먹었더라. 또 걷는 양이 2,3천보 밖에 안 됐다. 알게 되니 내 심각성을 느끼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무엇보다 먹는 게 굉장히 중요하다. 특히 단백질과 식이섬유(야채)를 많이 먹어야 한다. 8주 동안 식단을 하면서 공복에 걷는 걸 해봤다. 1시부터 7시 반까지만 먹는 간헐적 단식도 도움이 됐다. 그렇게 했더니 살이 계단식으로 기가 막히게 빠졌다"고 털어놨다.

한혜연은 "살을 급하게 빼지 말라고 말하고 싶다. 내가 제일 많이 쪘을 때가 72kg였다. 이후 감량을 1년 가까이해서 8kg를 정말 천천히 뺐다. 그게 만족도가 높았다"고 강조했다.

사진 = 슈스스TV

황수연 기자 hsy145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OSEN'임신' 이은형♥강재준, 기형아 검사결과 눈물 "나이 많아 겁나..잠도 못잤다"('기유TV')[종합]
  • 이투데이'현대家 며느리' 노현정, 오랜만의 근황 공개…변함없는 청순 미소 '활짝'
  • 더팩트"모성애에 설득"…김남주, 6년 공백 깨고 선택한 '원더풀 월드'(종합)
  • 텐아시아'혼전임신' 윤진이, 금융맨 남편+한 살배기 딸 최초 공개 ('동상이몽2')
  • 매일경제‘빌린 돈은 좀 갚아!’...재희·이종수·한승희, 사기 혐의로 피소된 스타의 말로 [MK★초점]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