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동거하던 여성 흉기로 찔러 살해…30대 남성 체포

댓글0
금천구 시흥동 상가에서 핏자국 신고
범행 후 도주…추적 끝에 파주시에서 검거
피해자 사망한 채 발견…"범행 동기 조사"
[이데일리 조민정 기자] 함께 살던 40대 여성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경찰은 핏자국만 남긴 채 사라진 이들을 추적한 끝에 검거했지만, 피해자는 숨진 채 발견됐다.

이데일리

(사진=연합뉴스)


26일 서울 금천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경기 파주시에서 검거했다고 밝혔다.

A씨는 이날 오전 7시17분쯤 금천구 시흥동의 상가 지하주차장에서 피해자를 흉기로 찌른 뒤 피해자를 데리고 도주했다. 이날 오전 10시 40분쯤 “핏자국이 있다”는 신고를 접수한 경찰은 폐쇄회로(CC)TV 등을 확인해 A씨의 소재지를 파악해 추적한 것으로 나타났다.

A씨는 피해자의 집에서 동거하던 사이로, 범행 전 다툼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약 5시간 만에 A씨의 지인 거주지 인근에서 A씨를 검거했지만, 피해자는 차량 뒷좌석에서 사망한 채 발견됐다.

경찰 관계자는 “과다출혈 등 정확한 사인을 확인하기 위해 국과수 부검을 의뢰할 예정”이라며 “A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 등을 조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중앙일보유영재의 반격 "선우은숙 언니 성추행? 더러운 프레임 씌워져"
  • 뉴시스파산 신청한 서울시민 10명 중 8명 50대↑…6명 이상이 남성
  • 쿠키뉴스[단독] 해외선 설탕꿀인데…한국만 식품 인정하는 ‘사양벌꿀’ [꿀 없는 꿀벌①]
  • 헤럴드경제인천 영종 주민들, 분노 극도로 달해… 국제학교 유치 약속 이행 강력 촉구
  • MBC"잼버리 파행, 한국 정부 개입 탓"‥결과 보고서 공개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