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이승윤 측 "가족 사생활까지 침해…법으로 대응"

댓글0

올바른 팬 문화 당부

더팩트

이승윤 소속사가 "공식 스케줄이 아닌, 사적인 공간을 방문하거나 연락을 취해 아티스트와 아티스트 가족, 지인의 사생활을 침해하는 일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자제해줄 것을 당부했다. /마름모 제공


[더팩트 | 정병근 기자] 가수 이승윤 측이 사생활 침해를 호소하며 법으로 대응하겠다고 알렸다.

소속사 마름모는 26일 공식 SNS에 "공식 스케줄이 아닌, 사적인 공간을 방문하거나 연락을 취해 아티스트와 아티스트 가족, 지인의 사생활을 침해하는 일이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이와 같은 행위가 확인될 경우 팬 참여 활동과 관련된 영구적인 페널티 적용은 물론 강력한 법적 대응을 취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사생활 침해 등의 추가적인 피해 방지 및 건전하고 올바른 팬 문화 형성을 위함이니 아티스트를 응원해 주시는 팬 여러분의 많은 협조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2013년 싱글 '오늘도'로 데뷔한 이승윤은 2020년 JTBC 음악 경연 프로그램 '싱어게인'에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고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1월 두 번째 정규 앨범 '꿈의 거처'를 발매했고 2월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개최한 콘서트를 매진시켰다.

이승윤은 7월 1일, 2일 양일간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앙코르 콘서트를 개최한다. 이승윤은 팬들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앙코르 콘서트를 준비했고, 팬들과 좀 더 가깝게 소통하고 신나게 뛰어놀고자 처음으로 스탠딩을 택했다. 이 콘서트 역시 오픈과 동시에 매진됐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뉴스1'일병' BTS 뷔, 군 장병들과 함께 사진 찍어 공개…빛나는 비주얼 [N샷]
  • 이데일리김호중, 결국 음주운전 시인… "크게 후회하고 반성" [공식]
  • 텐아시아[종합]안유진·레이, 유재석 인정 예능돌→송지효 "젊어지려 레이저 600샷"('런닝맨')
  • 매일경제“바지 벗고 망사착용” 류이서♥전진, 청순미 가능하게 하는 사랑꾼!
  • OSEN"주사 600샷 때렸다"..43살 송지효, 시술탓 퉁퉁 부은 얼굴(런닝맨)[종합]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