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검찰, '세월호 막말' 차명진 전 의원에 징역 1년 구형

댓글0
헤럴드경제

차명진 전 의원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세월호 유가족'을 향해 막말한 혐의 등으로 기소된 차명진(63) 전 의원에게 검찰이 실형을 구형했다.

26일 법조계에 따르면 검찰은 전날 인천지법 형사14부(류경진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결심 공판에서 모욕 등 혐의로 기소한 차 전 의원에게 징역 1년을 구형했다.

차 전 의원은 세월호 참사 5주기를 앞둔 2019년 4월 15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쓴 글을 통해 세월호 유가족들을 모욕한 혐의로 기소됐다.

그는 당시 페이스북에 '세월호 유가족들. 자식의 죽음에 대한 세간의 동병상련을 회 처먹고, 찜 쪄먹고, 그것도 모자라 뼈까지 발라 먹고 진짜 징하게 해 처먹는다'라고 썼다.

또 2020년 4·15 총선을 앞두고 열린 선거 토론회와 유세에서 '세월호 ○○○ 사건이라고 아세요'라거나 '세월호 텐트의 검은 진실, ○○○ 여부를 밝혀라'라는 등의 발언으로 세월호 유가족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 등도 받는다.

husn7@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MBC택배 상습 절도 40대‥경찰 출동하자 투신 소동
  • 서울신문“윤 대통령 장모 가석방” 또 중징계 맞은 MBC
  • 머니투데이"풍수지리 봐달라" 불러낸 여성 무속인에게 흉기를…50대 구속
  • 세계일보이화영측 “오후 5시 이후 술 마셔”…檢 “명백한 허위” 정면반박
  • 한겨레‘성인 페스티벌’ 취소…논란은 끝나지 않았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