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슈퍼 태풍 괌 '물바다'‥한국관광객 3천 명 고립

댓글0
◀ 앵커 ▶

슈퍼 태풍 '마와르'는 태평양의 유명 휴양지 괌을 완전히 빠져나갔습니다.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지만 수도와 전기가 끊기면서 피해가 막심한데요.

한국 관광객 3천 명 정도도 발이 묶였습니다.

정동욱 기자입니다.

◀ 리포트 ▶

도로 곳곳이 물에 잠겼습니다.

갑작스러운 단전으로 신호등도 꺼졌습니다.

괌 주 정부 측은 이번 태풍으로 사망자나 심각한 부상자는 없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최대 시속 225km의 슈퍼 태풍 마와르가 괌을 휩쓸고 간 뒤 단전과 단수가 이어지면서 여전히 피해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앞서 일부 호텔에서는 객실공간까지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벽과 벽 사이가 뻥 뚫리기도 했습니다.

"이 방은 완전히 날아가 버렸습니다."

거센 바람으로 현지 공항은 6월 1일까지 폐쇄됐습니다.

3천 명 정도로 추산되는 한국 관광객들도 모두 발이 묶였습니다.

일부 관광객들은 물바다로 변한 호텔에서, 마치 재난 영화처럼 수건을 깔고 노숙을 하고 있습니다.

호텔 객실뿐 아니라 유아용품과 약품도 부족한 상황입니다.

[최희연/'괌' 관광객]
"화장실 변기도 안 내려가서 수영장에서 단수돼가지고 물 떠다가 물 내리는 상황이고 아기 있는 집들은 아기 이유식 없다‥"

기상청은 '마와르'가 30일 오전에는 대만과 필리핀 부근 해상에 위치할 것으로 예상했지만, 이후 이동경로는 지켜봐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MBC뉴스 정동욱입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정동욱 기자(dwjung@mbc.co.kr)

[저작권자(c) MBC (https://imnews.imbc.com)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MBC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뉴시스IMF "韓, 반도체 수출 등 긍정적 전망…中경기둔화 장기화시 韓수출도 타격"
  • 연합뉴스英 윌리엄 왕자, 부인 암투병 공개 한달만에 공무 복귀
  • MBC이란 "핵시설 공격시 핵 보복"‥미국, 추가 제재
  • 중앙일보"뭘 본 거지?" 말 타고 음식 배달한 20대男, SNS 스타 됐다
  • 뉴스1미국 정치명문 케네디家, 바이든 지지 선언…"당선 가능한 후보는 두명뿐"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