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FIFA, 종교 문제로 인니 U-20 WC 개최권 박탈

댓글0
OSEN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우충원 기자] 인도네시아의 U-20 월드컵 개최권이 박탈됐다.

FIFA는 30일(한국시간) 보도자료를 내고 “29일 지안니 인판티노 FIFA 회장과 에릭 토히르 인도네시아 축구협회장이 만나서 회의를 가졌다. FIFA는 인도네시아의 2023 U-20 월드컵 개최권을 박탈하기로 결정했다”고 알렸다.

이어 “개최 조건을 어긴 인도네시아의 FIFA 징계 여부는 추후에 논의할 것"이라며 "기존 U-20 월드컵 일정은 바뀌지 않는다. 새로운 개최지는 가능한 한 빨리 공지하겠다”고 덧붙였다. U-20 월드컵 일정은 오는 5월 20일부터 6월 11일까지다. 시간이 촉박하다.

개최권이 박탈된 이유는 종교 문제 때문이다. 인도네시아 내 이슬람 단체들이 같은 이슬람 국가인 팔레스타인을 탄압하는 이스라엘의 참가를 반대하는 시위가 커졌다.

설상가상 개최 도시 중 한 곳인 발리의 주지사가 나서서 “우리 도시에 이스라엘 경기를 배정하지 말아달라”고 요청했다.

인도네시아(이슬람교)-이스라엘(유대교) 사이의 정치 및 종교적 갈등 탓에 U-20 월드컵 조추첨식도 연기됐다. 당초 조추첨 행사는 31일 발리의 타만 웨르디 부다야 아트센터에서 열릴 예정이었지만 발리 주지사의 반대 의견에 맞물려 조추첨 행사가 무산됐다. / 10bird@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머니투데이박지원, '한 달 만에 사과' 황대헌 품었다... "응원할 것"
  • 세계일보클린스만 “이강인, 손흥민에 무례한 말…아시안컵 준우승 역대 최고 결과”
  • 인터풋볼클린스만, 경질 두 달 만에 입 열어... "한국은 월드컵 8강 가능했던 팀, 더 지휘하고 싶었다"
  • 노컷뉴스'반칙왕 후배 안아줬다' 쇼트트랙 박지원, 황대헌 사과 받고 화해
  • 한국일보키움에 또 나온 새 얼굴 고영우 "최강야구 때 열정 그대로"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