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새 역사 쓰는 스물여섯 권순우…'테니스 월드컵' 16강 도전

댓글0
[앵커]

팀에서 제일 어리지만, 가장 강한 선수가 됐습니다. 두 번의 투어 우승으로 한국 테니스에서 처음 보는 장면을 만들었던 권순우가 이틀 뒤 '테니스 월드컵'에 나섭니다.

문상혁 기자가 만났습니다.

[기자]

코트를 쉼 없이 오가면서 강하게 네트 위로 공을 보냅니다.

훈련할 때 표정 변화 없던 권순우가 환하게 웃을 때는 이런 순간입니다.

[권순우/테니스 국가대표 : 아웃!]

단식의 권순우, 홍성찬 복식의 송민규, 남지성으로 구성된 테니스 대표팀 4명은 이틀 뒤 데이비스컵 본선 진출을 위해 벨기에를 만납니다.

[권순우/테니스 국가대표 : 국가대항전인 만큼 그만큼 책임감도 제 개인 시합보다 더 많기 때문에…]

벨기에는 세계 7위까지 올랐던 다비드 고팽이 버티고 있는데 상대가 가장 경계하는 선수는 권순우입니다.

[다비드 고팽/벨기에 테니스 국가대표 : 권순우는 훌륭한 선수예요. 대회에서 만난 적은 없지만 연습은 몇 번 해봤습니다. 빠르고 단단해요.]

우리 테니스에서 처음 투어 대회 2회 우승을 차지한 올해 스물 여섯 권순우.

예선은 탈락했지만 본선 기권자가 나와 출전한 '럭키 루저'로 대회 우승까지 차지했는데, 역대 남자 테니스에선 10명 뿐입니다.

[권순우/테니스 국가대표 : 어깨가 많이 부드러워지면서 서브 스피드가 많이 올라갔던 것 같아요.]

우리 테니스가 이번 주말 최종본선에서 이긴다면, 사상 처음 이 대회 2년 연속 세계 16강 진출을 이룹니다.

(영상그래픽 : 김정은·박경민)

문상혁 기자 , 최무룡, 구영철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JTBC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이 기사를 본 사람들이 선택한 뉴스

  • 머니투데이박지원, '한 달 만에 사과' 황대헌 품었다... "응원할 것"
  • 스포티비뉴스"모르는 투수만 만나는데"…이정후 'ML 1위 등극', 美도 천재타자에 감탄했다
  • 인터풋볼클린스만, 경질 두 달 만에 입 열어... "한국은 월드컵 8강 가능했던 팀, 더 지휘하고 싶었다"
  • OSEN이런 투수가 한국에 있었다니…ML 복귀→역대 최초 기록 썼다, 8년 만에 감격승 'ERA 0.00'
  • 한국일보키움에 또 나온 새 얼굴 고영우 "최강야구 때 열정 그대로"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