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인천 석남동 인쇄공장서 큰 불…건물 10개동 태워

댓글0
13시간째 진화 중…인명피해는 없어
노컷뉴스

7일 오후 7시 16분쯤 인천시 서구 석남동의 한 인쇄 공장에서 불이 나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진화작업을 하고 있다. 인천소방본부 제공



인천 한 인쇄 공장에서 큰 불이나 소방당국이 진화에 나섰지만 공장 밀집 지역인 탓에 접근이 어려워 불을 끄는 데 애를 먹었다.

8일 인천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 16분쯤 인천시 서구 석남동의 한 2층짜리 인쇄 공장에서 큰불이 나 인근 건물로 옮겨붙었다.

이 불로 해당 공장을 포함한 건물 5개 동이 모두 타고 5개 동이 일부 탔다.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불이 나자 한때 화염과 함께 검은 연기가 치솟으면서 119 신고가 잇따라 접수됐다. 인천시 서구도 주민들에게 '중봉대로 인근 공장 화재로 차량을 통제하니 우회해달라'는 긴급재난 문자를 보냈다.

소방당국은 화재 발생 후 17분 만인 오후 7시 33분쯤 '대응 1단계'를 발령했으며, 9분 뒤에는 '대응 2단계'로 경보령을 높였다.

이후 소방관 등 140여 명과 장비 87대를 투입한 끝에 화재 발생 4시간 13분 만인 전날 오후 11시 29분쯤 초기 진화를 했다. 전날 오후 11시 41분쯤 경보령을 대응 1단계로 낮췄으며, 이날 오전 6시에야 대응 1단계도 해제했다. 이날 오전 8시 현재 잔불 정리 중이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며, 대응 2단계는 인접한 소방서 5~6곳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경보령이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화재 현장에 공장이 밀집해 있는 데다 붕괴 위험도 있어 건물 내부로 진입하기도 어려워 불을 끄는 데 애를 먹었다"며 "불을 완전히 끄는 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재산 피해 규모를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노컷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