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기름값 내림세 지속…이번주 휘발유 30.7원·경유 18.6원 내려

댓글0
매일경제

지난 2일 서울 시내의 한 주유소에 설치된 유가정보판에 휘발유 가격이 표시돼있다. [사진= 연합뉴스]


이번 주 국내 주유소 휘발유 가격이 4주 연속 내림세를 이어갔다.

8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시스템 오피넷에 따르면 10월 2~7일(10월 첫째 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평균 판매가격은 전주 대비 30.9원 내린 L(리터)당 1674원으로 집계됐다.

국내 최고가 지역인 서울의 이번 주 휘발유 평균 가격은 지난주보다 27.8원 내린 1745원, 최저가 지역인 대구는 36.8원 하락한 1610원을 기록했다.

상표별로는 GS칼텍스 주유소가 L당 평균 1681.9원으로 가장 비쌌고, 알뜰주유소는 1650.7원으로 가장 저렴했다.

이번 주 경유 판매가격도 지난주보다 18.6원 내린 1817.8원으로 집계됐다. 경유 가격은 3주 연속 내렸다.

국제 유가는 이번 주에 석유수출국기구(OPEC) 플러스(+)의 감산 결정, 미국 달러화 가치 하락 등의 영향으로 상승세를 보였다.

다만 정유업계에서는 국내 휘발유·경유 가격이 다음 주에도 하락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고 있다. 국제유가 상승분이 주유소 판매 가격에 반영되기까지 2∼3주가량 걸리기 때문이다.

[변덕호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