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애플쇼크에도 영란은행 시장개입···미 증시 혼조세 출발 [데일리 국제금융시장]

댓글0
영란은행 국채 매입 및 매각 연기
미 10년 물 국채금리 한때 4% 돌파 뒤 급락
애플, 증산계획 철회에 4% 넘게 하락
서울경제


아이폰14 증산계획 철회에 따른 애플 주가 급락에도 영란은행(BOE)의 시장개입에 따른 국채금리 하락에 미국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가 혼조세로 출발했다.

28일(현지 시간) 미 경제 방송 CNBC에 따르면 이날 오전10시11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의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가 전날보다 33.33포인트(0.11%) 오른 2만9168.32를 기록 중이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이 1.23포인트(0.03%) 뛴 3648.52에 거래되고 있는 반면 나스닥은 28.27포인트(-0.26%) 내린 1만803.96을 기록하고 있다.

앞서 2008년 이후 처음으로 4% 돌파했던 미 10년 만기 국채금리가 영란은행이 시장 안정을 위해 필요한 만큼 장기 국채를 사들이겠다고 발표한 뒤 급락, 약 3.8%선으로 후퇴했다. 영국 10년 물 국채금리도 떨어졌으며 파운드화도 다소 안정을 찾았다.

이날 애플이 기술주에 부담을 줬다. 애플은 예상보다 낮은 수요에 아이폰14의 증산계획을 철회할 것이라는 보도에 4% 넘게 하락 중이다. CNBC는 “몇 가지 기술적 지표는 증시가 과매도 상태일 수 있음을 보여주지만 월가에서는 투자자들이 실적둔화와 연준의 금리인상 영향을 완전히 가격에 반영하지 않았다고 우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영필의 3분 월스트리트 유튜브 생방송] : 미국 경제와 월가, 연준에 대한 깊이 있는 분석을 제공하는 ‘김영필의 3분 월스트리트’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여러분을 찾아갑니다. 매주 화~토 오전6시55분 서울경제 ‘어썸머니’ 채널에서 생방송합니다. 방송에서는 ‘3분 월스트리트’ 기사에 대한 상세한 설명이 이뤄지니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기자페이지를 구독하시면 미국 경제와 월가의 뉴스를 쉽게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뉴욕=김영필 특파원 susopa@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서울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