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골때녀’ 액셔니스타 최여진 하차→이채영·문지인 합류

댓글0
‘골때녀’ 최여진이 하차 소식을 전하며 눈물을 흘렸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골(Goal) 때리는 그녀들’(이하 골때녀)에서는 죽음의 조라 불리는 슈퍼리그 B조의 첫 번째 경기가 펼쳐졌다.

경기에 앞서 액셔니스타는 최전방과 최후방의 부재로 새 멤버를 구해야 했다. 전 주장이었던 최여진은 “정말 저에게는 소중한 기회였다”라고 말했다.

매일경제

‘골때녀’ 최여진이 하차 소식을 전하며 눈물을 흘렸다. 사진=‘골때리는그녀들’ 캡쳐


이어 “제가 연예계에서 20년이 다 되어가는데 이렇게 저를 성장시켰던 작품도 없었고, 인간적으로 많이 배우고 한 단계 성숙할 수 있었던 프로그램인 것 같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최여진은 “조금 미안하다. 새로 들어올 잘할 거라고 믿는다”라며 울먹이며 파이팅을 외쳤다.

한편 새로운 멤버로 이채영, 문지인이 합류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