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故 최진실 딸' 최준희, 또 병원 신세…"지겨워" 무슨 일?

댓글0
[머니투데이 차유채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고(故)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병원에 입원했다고 밝혔다.

26일 최준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지겨워"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에는 왼쪽 다리에 부상을 입었는지 깁스를 한 채 병원에 입원한 최준희의 모습이 담겼다.

그는 이어 "어제 저녁도 제대로 못 먹었더니 밥 말아서 콩나물국에 깍두기 뚝딱했다"며 "나 생각보다 병원 밥을 좋아할 수도"라는 글과 함께 병원 밥을 먹는 모습을 공개했다.

머니투데이

/사진=최준희 인스타그램 캡처



최준희는 앞서 지난 8월에도 병원 입원 소식을 전한 바 있다. 당시 그는 "스트레스성 위염, 관절염, 편두통이 너무 심했다. 병원에서 푹 쉬고 정신 차렸다"고 설명했다.

한편, 최준희는 최근 최진실의 절친 홍진경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공부왕찐천재 홍진경'에 오빠 최환희(지플랫)와 함께 등장했다가 뭇매를 맞았다.

세 사람이 생일파티를 하는 모습이었으나 누리꾼들 사이에서 "학교 폭력 가해자인 최준희가 교육 콘텐츠에 출연하는 게 적절하지 않다"는 비판이 제기됐고, 최준희는 "앞으로 더욱 바른 언행을 가지고 행동할 수 있도록 늘 마음에 새기며 살겠다"고 사과했다.

차유채 기자 jejuflower@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