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허각, 대학 축제 무대서 위협 당해…"현재 상태 괜찮다" [공식입장]

댓글0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조혜진 기자) 가수 허각이 축제 무대에서 위협을 당해 공연이 잠시 중단되는 일이 벌어졌다.

소속사 빅플래닛메이드 측은 허각이 공연 중 난입한 남성에게 위협을 받은 것과 관련해 23일 엑스포츠뉴스에 "허각은 (당시) 조금 놀란 것 빼고 현재 상태는 괜찮다"고 밝혔다.

앞서 22일 허각은 경상북도 포항시 북구 포항대학교 축제에 무대에 올랐다. 공연 중 한 남성이 무대에 난입해 노래를 부르던 허각의 마이크를 뺏고 손을 들어 올리는 등 위협적인 제스처를 취했다.

이에 공연 관계자들이 남성을 말렸고, 난동이 이어졌다. 해당 남성은 "잠을 못 잔다"고 소리를 치기도 했다. 허각은 옆에서 놀란 가슴을 추스르며 상황을 지켜봤다. 난동은 빠르게 마무리 됐지만, 위협을 받은 허각의 축제 영상은 온라인을 통해 확산되고 있다.

짧은 난동 후 허각은 남은 공연을 잘 마무리했다는 전언. 허각 측 관계자는 "해프닝 이후에 남은 공연을 잘 마무리했다"고도 덧붙였다.

사진=엑스포츠뉴스DB, 유튜브

조혜진 기자 jinhyejo@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