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단양서 패러글라이딩 사고 잇따라…2명 부상

댓글0
(단양=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충북 단양에서 패러글라이딩 사고가 잇따라 발생했다.

6일 도소방본부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 7분께 단양군 가곡면 사평리 패러글라이딩 활공장에서 30대 남성 등 2명이 탄 패러글라이더가 이륙하던 중 10m 아래 숲으로 추락했다.

날개가 제대로 펴지지 않으면서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된다.

연합뉴스

패러글라이딩. 기사 내용과는 상관없음.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 사고로 다리를 다친 30대 남성은 닥터헬기로 강원도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에 이송돼 현재 치료를 받고 있다.

같은 날 오전 11시 37분께 사평리의 활공장에선 50대 여성 등 2명이 탄 패러글라이더가 이륙하다가 나무에 걸렸다.

이 사고로 균형을 잃고 넘어진 50대 여성은 얼굴 등을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휴가철 패러글라이딩 등 레저 스포츠를 즐기려는 인파가 몰리면서 관련 사고도 늘고 있는 만큼 비행 전 안전 점검에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vodcast@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연합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