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박형준 부산시장 후보, '다부진 캠프 선대위' 발족…선거전 본격 돌입

댓글0
"윤 정부 부산의 중요성 제대로 인식하고 있다" 여당 후보 강조
뉴스1

14일 오후 열린 박형준 국민의힘 부산시장 후보 선대위 발족식에서 박 후보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다부진 캠프 제공)© 뉴스1


(부산=뉴스1) 박채오 기자 = 박형준 국민의힘 부산시장 후보가 14일 분야별 전문가를 전면에 내세운 '다부진(다시 태어나도 부산에 진심인 박형준)캠프 선대위'를 구성하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

박 후보는 이날 오후 3시 부산진구에 마련된 자신의 선거사무소에서 '다부진 캠프 선대위' 발대식을 개최했다.

명예선대위원장에는 정의화 전 국회의장을, 총괄선대위원장에는 백종헌 국민의힘 부산시당위원장을, 후원회장에는 허남식 전 부산시장이 각각 임명됐다.

공동선대위원장에는 김영주 재부산경남향우연합회장을 비롯해 김자원 부·울·경 여성벤처회장, 김호덕 개인택시조합 이사장, 박진수 한국노총부산본부 부의장, 이경혜 문화복지공감 대표, 이성림 전 KNN 사장이 임명됐으며, 전성하 LF에너지 대표는 공동선대위원장 겸 청년선대본부장으로 이름을 올렸다.

또 실무를 총괄할 총괄선대본부장에는 박현욱 전 수영구청장이, 총괄대외선대본부장에는 이성권 전 정무특보, 여성 총괄본부장에 송숙희 전 부산시 여성특보가 임명됐다.

총괄상황실장에는 박경은 전 부산시 정책수석과 부산시당 변제준 처장이 공동으로 이름을 올렸고, 홍보기획실장에 정현곤 청년과미래 이사장, 대변인에 전진영 전 부산시 정무기획보좌관이 임명됐다.

박형준 후보의 정책을 총괄하는 정책교수단장은 황기식 동아대 국제전문대학원 교수, 법률단장에 원영일 가온&라온 법률사무소 변호사가 각각 임명됐다.

다부진 캠프는 MZ 세대를 중심으로 한 청년선대본부인 'Wave2340 청년단'을 별도로 구성해 '유튜브 숏츠' '인스타 릴스' '인스타 필터' 등 SNS 온라인 선거운동을 강화하고, 전국 최초로 메타버스 선거캠프도 운영할 계획이다.

오프라인 선거운동도 '부산시민과 함께 즐긴다'는 모토로 '멋쟁이 토마토' '엘리제를 위하여' '찐이야' 등 아이부터 어른 모두가 좋아할만한 노래와 율동을 준비해 6·1 지방선거가 시민 축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선거운동을 펴나갈 예정이다.

박 후보는 "윤석열 정부에서 부산의 중요성을 제대로 인식하고 있고, 그 연장선상에서 부산의 현안사업들이 충분히 국정과제에 반영됐다"며 "이번 선거에서 이겨 부산이 다시 한 번 윤석열 정부의 가장 큰 지지기반으로의 역할을 한다면, 그 힘을 바탕으로 '다시 태어나도 살고 싶은 부산'을 만들수 있다"고 말했다.
chego@news1.kr

[© 뉴스1코리아( 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뉴스1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