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콩고왕자' 조나단, '광주 조씨' 된다.."한국 귀화 결정, 군대도 가고파"[종합]

댓글0
OSEN

[OSEN=김나연 기자] '콩고 왕자' 조나단 욤비가 한국 귀화 결정 사실을 알렸다.

27일 조나단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그는 "어느새 조나단 채널 구독자가 40만이다. 대박이다. 저저번달에 26만 돼서 감사인사한게 엊그제 같은데 이렇게 짧은 시간에 많은 관심과 사랑을 주셔서 제가 언제 라이브를 할까 하다가 오늘 하게 됐다"며 "저를 많이 아껴주시는 분들께 드리고 싶은 말씀이 있어서 라이브를 켰다. 제가 최근에 대한민국 국적으로 귀화를 결심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는 "늘 마음속으로는 항상 생각하고 있었는데 쉽사리 결정내리기 어려웠다. 작년부터 진지하게 이 문제에 대해 고민했다. 어쨌거나 현재 가진 국적을 두고 귀화를 하게 되는거니까. 주변사람들과 오래 상의했다. 저를 많이 좋아해주시는 분들과 오래 상의를 한 끝에 최근에 대한민국 귀하를 결심했다. 이 이야기를 진정으로 저를 아껴주시고 사랑해주시는 분들께 먼저 말씀드리고 싶어서 쑥스럽지만 진심 털어놓을수 있는 이 공간에서 다짐을 말씀드리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귀화를 결정하게 된 이유에 대해서는 "가장 큰건 제가 8살때 한국에 오게 됐다. 당시에 '인간극장' 보신분들은 알겠지만 조국에서 보호 받지 못하는 상태에서 왔다. 그런 상황에서 조국 대신 저와 제 가족을 받아주고 보호해준 나라가 대한민국이다. 그것만으로도 항상 감사하면서 살았다. '인간극장'에 출연한 것을 계기로 한국사회에서 많은 관심 받았다. 보살핌도 많이 받았고 지금도 대한민국에서 동생들을 가르쳐주고 있고 저와 식구들이 살아갈수 있게끔 보호해주고 있다"고 말했다.

조나단은 "이 모든것에 대해 옛날부터 하루라도 감사함을 잊으려 하지 않았다. 당연하게 생각한적도 없었다. 친구들이나 주변사람들의 따뜻함 덕분에 어느순간부터 저는 삶의 터전 이상으로 대한민국에 애정을 갖고 살게 됐다. 그래서 내가 좀 더 잘할수 있게 되면 정식으로 국민이 돼서 사회의 일원으로서 보은해 나가야겠단 생각을 하게 됐고 그 다짐이 귀화 결정으로 이어지게 됐다"고 털어놨다.

OSEN

군입대에 대한 솔직한 생각도 전했다. 그는 "항상 같이 다니던 친구들 다 지금 군대가있다. 갔다온 친구들도 있다. 가능하다면 저도 (복무를) 해야겠다고 마음을 먹게 됐다. 지금 친구들이 가족과 대한민국 지키는데 일조하고 있는데 멋있더라. 대한민국이 저와 가족들 지켜줬고 지켜주고 있으니 저로서는 대한민국 지키는데 조금이라도 보탬이 된다면 일조하고 싶은 생각 든다. 나도 친구들과 사랑하는 여러분을 지킬 기회가 주어진다면 감사할 것 같다. 군대는 귀화 다음 단계지만 저는 최선 다해서 서류 넣고 준비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조나단은 "현재로서 저는 귀화에 대해 서류들을 천천히 준비하고 있다. 실제 귀화가 확정되고 주민등록증이 나오기까지 많은 절차가 필요하더라. 국민이 되고싶다고 해서 될수있는게 절대 아니고 한국에서 저를 받아줘야하는거라서 짧게는 1년, 길게는 1년 반 이상도 걸린다. 시험도 잘 봐야한다. 군에 대한 이야기도 귀화 확정 뒤에 할수 있는거니 시간이 많이 걸릴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어디 조씨라 물어보시는데 저도 모르겠다. 실제로 귀화 되면 진짜 조씨가 정해지겠죠? 광주 조씨로 할지 용산구 조씨로 할지. 진짜 조씨가 되는거다. 말씀 드리니 뿌듯하고 속이 후련하다. 최선의 노력을 다해서 꼭 귀화 시험에 붙겠다. 앞으로도 많이 응원하고 지켜봐주시면 감사하겠다. 지금의 제가 있기까지 많은 도움을 받았다. 한 사회 구성원으로서 잘 갚아나가겠다. 많은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조나단은 콩고민주공화국 출신으로 2008년 처음 한국으로 입국했다. KBS '인간극장'에 출연하면서 유명세를 얻었으며, 현재 다양한 방송 활동과 유튜브를 통해 대중들과 소통하고 있다.

/delight_me@osen.co.kr

[사진] 조나단 유튜브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