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때아닌 가을한파…64년 만의 10월 중순 강추위

댓글0
때아닌 가을한파…64년 만의 10월 중순 강추위

[앵커]

10월 중순에 때아닌 한파가 찾아왔습니다.

전국 대부분 지역에는 올가을 첫 한파특보도 내려졌는데요.

내일 서울의 아침 기온이 0도까지 떨어진다는 예보입니다.

자세한 추위 전망, 기상전문기자 연결해 알아보겠습니다.

김재훈 기자.

[기자]

오전 10시를 기해 서울을 포함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령됐습니다.

경기 용인과 광주, 일부 충청 내륙과 전북 내륙에는 한파경보가 발표됐습니다.

한파특보 발효시각은 오늘 밤 9시부터입니다

기상청은 밤사이 기온이 10도 이상 급하강하면서 저온으로 인한 피해가 우려된다며, 전국에 한파특보를 발령한다고 밝혔습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서울 0도, 경기와 강원 등 내륙에서는 영하권으로 곤두박질치겠습니다.

일부 내륙과 산간에선 서리가 내리고 물이 어는 곳도 있겠습니다.

특히 서울은 17년 만에 가장 이른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는데요.

내일 아침 기온이 0도까지 내려가면, 10월 중순으로는 1957년 이후 64년 만의 추위로 기록될 전망입니다.

갑자기 날씨가 급변하는 건, 늦더위를 부추긴 아열대고기압의 세력이 약화하자, 그간 시베리아 부근에서 발달한 찬 공기가 한반도로 쏠리듯 밀려오기 때문입니다.

기상청은 이례적인 가을 추위에 농작물 냉해 등이 예상되는 만큼, 철저한 대비를 당부했습니다.

행정안전부도 한파 취약계층에 재난도우미가 방문하거나 유선으로 안부와 건강을 확인하는 등 선제적 관리에 들어간다는 방침입니다.

이번 가을한파는 화요일에 주춤하겠지만 수요일부터 2차 한기가 남하하면서 다시 추워질 전망입니다.

당분간 평년보다 기온이 낮을 것으로 보여 건강관리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지금까지 보도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