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최지만 시즌 6호 솔로포, 이틀에 걸쳐 연타석 홈런 폭발

댓글0
OSEN

[사진] 2021.07.24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이상학 기자]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30)이 이틀에 걸쳐 연타석 홈런을 폭발했다.

최지만은 25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치러진 2021 메이저리그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원정경기에 2번타자 1루수로 선발출장, 1회초 첫 타석에서 솔로 홈런을 터뜨렸다.

클리블랜드 선발 J.C. 메히아를 상대로 3구째 한가운데 몰린 94.1마일 포심 패스트볼을 밀어쳐 좌측 담장 밖으로 넘겼다. 시즌 6호 홈런. 비거리 369피트(112m), 타구 속도 102마일(164km), 발사 각도 42도로 팀에 선취점을 안긴 한 방이었다.

이로써 최지만은 전날(24일) 클리블랜드전 9회 마지막 타석에서 이어 이틀에 걸쳐 연타석 홈런을 기록했다. 24일 경기에서 최지만은 5-4로 앞선 9회 닉 위트그렌의 체인지업을 받아쳐 우월 스리런 홈런을 폭발한 바 있다. 시즌 5호 홈런의 기세를 이튿날 6호 홈런으로 이어갔다. /waw@osen.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