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임영웅, 발목 부상 후 근황…여전히 보호대 착용 ‘뽕숭아학당’ 녹화

댓글0
이투데이

(출처=TV조선 '뽕숭아 학당' 방송캡처)


가수 임영웅이 발목 보호대를 착용한 채로 ‘뽕숭아학당’ 녹화에 함께했다.

4일 임영웅의 매니지먼트업무를 대행하고 있는 뉴에라프로젝트 측은 “임영웅이 ‘뽕숭아학당’ 녹화 중인 것은 맞다”라며 “회복을 위해 보호대를 착용하고 있으며 상황에 따라 탈부착을 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앞서 임영웅은 지난달 조깅하던 중 발목 부상을 입고 회복 중이다. 경미한 부상이지만 일정 기간 보호가 필요하다는 담당의의 소견에 따라 반깁스를 하고 스케줄에 임했다. 지난달 방송된 ‘뽕숭아학당’에는 보호대를 착용하고 등장해 의자에 앉은 채로 녹화를 이어가기도 했다.

부상 후 약 한 달이 흘렀지만, 여전히 임영웅은 보호대를 착용하고 ‘뽕숭아학당’ 녹화에 임했다. 걷는 것에는 무리가 없으나 뛰는 등의 행동은 자제하고 있는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임영웅은 “항상 건강하시라고 말씀드렸는데 제가 다쳐버렸다. 날이 좋아서 뛰어놀다가 그랬다”라며 “그래도 많이 다친 것은 아니니 금방 나아서 돌아오겠다”라고 전한 바 있다.

한편 임영웅은 현재 TV조선 ‘뽕숭아 학당’을 비롯해 ‘사랑의 콜센타’ 등에 출연 중이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이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