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한·인니 국방장관회담…"KF-X사업 등 굳건한 신뢰 상징"

댓글0
아시아경제

서욱 국방부 장관과 프라보워 수비안토 인도네시아 국방부 장관이 8일 서울 용산구 국방부에서 열린 한-인도네시아 국방장관 회담에 앞서 의장사열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국방일보)


[아시아경제 양낙규 군사전문기자]한국과 인도네시아는 8일 한국형 전투기(KF-X) 사업 등 방산분야 협력이 양국의 굳건한 신뢰 관계를 상징한다고 평가했다.


이는 인도네시아가 KF-X 공동개발 사업에 계속해서 참여할 것이라는 긍정적인 신호를 준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서욱 국방부 장관과 프라보워 수비안토 인도네시아 국방장관은 이날 서울 국방부 청사에서 국방장관회담을 하고 "KF-X·IF-X 공동개발사업 등 방산 분야 협력이 양국의 굳건한 신뢰 관계를 상징하는 만큼 앞으로도 상호 호혜적인 방산 협력이 활발하게 이뤄지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기로 했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한국형 전투기 사업은 양국이 공동개발 형태로 진행하고 았어서 한국은 KF-X, 인도네시아는 IF-X로 각각 지칭한다.


양국 장관은 군사교육 교류를 확대해 양국 간 국방협력 증진의 토대를 강화하자는 데에도 뜻을 같이했다. 또 연내 외교·국방(2+2) 국장급 전략대화 개최, '한-인도네시아 국방협력협정'에 근거한 차관급 '공동국방협력 위원회'의 조속한 출범 등 전략적 소통도 강화하기로 했다.



양낙규 군사전문기자 if@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아시아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