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영상]'혈액형 B형·엄마 사랑해' 네티즌 울린 미얀마 시위대 팔뚝 글

댓글0
(서울=연합뉴스) 미얀마에서 군부 쿠데타에 반발하는 시위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팔뚝에 혈액형과 긴급 연락처 등을 적은 사진이 현지 SNS에 올라왔습니다.

지난 22일 미얀마 전역에서 진행된 '22222(2021년 2월22일을 의미) 총파업' 시위에 참여하기에 앞서 일부 시위대가 팔뚝에 이런 문구를 적은 것으로 전해졌는데요.

한 시위 참가자의 팔뚝에는 '엄마, 사랑해'라는 글귀가 적혀 있었습니다. 다른 사진에는 '엄마가 쿠데타 규탄 시위장에 나가는 아들의 팔뚝에 혈액형과 자신의 전화번호를 적고 있다'는 설명이 달려 있었습니다.

시위에 나갔다가 군경의 총격에 심하게 다치는 것은 물론 최악의 경우 목숨을 잃을 각오까지 해야 한다는 미얀마 국민의 비장함을 보여주는 것으로 해석됐는데요.

외국인으로 보이는 네티즌은 "가슴을 울리는 사진"이라고 했고, 다른 외국인 네티즌도 "이 사진은 내 가슴을 아프게 하면서도 용기를 갖게 해준다"고 공감을 나타냈습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 황윤정·문근미>

<영상 : 로이터·트위터>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연합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