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어게인TV] '전참시' 고은아X이기광, 폭풍 다이어트 성공..."무려 10kg 감량"

댓글0
헤럴드경제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고은아와 이기광이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5일 밤 9시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고은아와 이기광의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낸 고은아는 많이 달라졌다. 살이 쏙 빠진 모습으로 등장한 것이다. 이에 전현무는 "'문어다리 방효진' 어디갔냐"며 놀랐다.

이어 전현무는 유병재를 보며 "오늘 멋부렸다"고 했고 양세형 역시 "대기실에서 옷을 고쳐 입더라"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함께 등장한 이기광은 "원래 60㎏대였는데 스트레스로 과식을 하다 보니 군대에서 70㎏까지 쪘다"며 "샤워를 하는데 이대로 컴백을 할 수 없을 것 같아서 다이어트를 했고 한 달 만에 10㎏를 감량했다"고 밝혔다. 전현무는 "복근 공개해 줄 수 있나"라고 물었고 이기광은 복근을 공개했다. 선명한 복근에 고은아가 놀라자 전현무는 "고은아씨 너무 좋아하는 것 아니냐"며 "유병재는 어떡하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홍현희는 남주혁과 한지민을 만나 눈길을 끌었다. 홍현희는 영화 '조제' 인터뷰 MC를 맡았다. '조제' 주연인 한지민과 남주혁을 만나기 위해 홍현희는 숍을 찾아갔다. 홍현희는 한지민 처럼 보이기 위해 하관이 그려진 마스크를 쓰고 갔다. 한지민을 만나기 앞서 홍현희는 "도플갱어라는 증거들이 있고 나이가 똑같고 할머니 손에 자랐다"고 말했다.

한지민은 홍현희의 마스크를 보자 "얼굴이 왜 그렇게 다치신 거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홍현희는 "이거 한지민씨 마스크다"라며 한지민에게도 하관 마스크를 써달라 했다. 한지민은 마스크를 써도 미모를 자랑했다. 이후 한지민과 남주혁은 홍현희과 인터뷰를 진행했다. 한지민은 남주혁을 향해 "온도, 조명, 습도 이런 거 누구 따라한거냐"고 물었다. 이에 남주혁은 "영화 '은교' 대사다"고 해명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헤럴드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