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놀라운 토요일’ 태연, 여신→공식바보→키 잡는 저격수까지 [MK★TV픽]

댓글0
매경닷컴 MK스포츠 손진아 기자

가수 태연이 ‘놀라운 토요일’ 첫 방부터 맹활약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 태연이 새롭게 고정으로 합류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태연은 “2010년에 ‘승승장구’라는 토크쇼 MC를 맡았다. 그 이후로 ‘놀토’가 10년 만의 고정이다”라고 말했다.

매일경제

놀라운 토요일 태연 사진="놀라운 토요일" 방송 캡처


이어 “100회도 같이한 놀토 찐팬이다. 팬심 반 가족 반으로 열심히 하겠다”라고 전했다.

이후 태연은 받아쓰기는 물론, 적재적소의 리액션까지 보여 눈길을 모았다.

특히 태연은 “마지막에 키를 잡았다”는 말에 “너무 올라갈 때 한 번 잡아줘야 한다, 마가린처럼 자신감이 하늘을 솟구쳐 올라갈 때 한 번 잡아야 한다”라고 털어놔 폭소케 했다. mkculture@mkculture.com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매일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