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최수종♥'하희라, 으리으리한 저택에서.."혼잣말하니 '딸 윤서'가 눈치 봐.."

댓글0
헤럴드경제인'스타'그램 세상포토슬라이드 이동

하희라 인스타그램



[헤럴드POP=김은혜 기자]배우이자 최수종의 아내 하희라가 으리으리한 저택에서 근황을 전했다.

27일, 배우 하희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꾸 혼잣말을 나도 모르게.. 요즘 혼잣말을 많이 하네요~ 우리 딸이 자기가 대답해줘야 되나?! 살짝 눈치 보네요~

얘야~ 내 속사람이 심심할까 봐 말 걸어 주는 거란다~ㅎㅎ 아니~ 사실은 혼잣말하면서 나의 마음의 소리를 듣는 거야~ 나를 다독여 주는 거란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서 하희라는 으리으리한 저택과 푸른 하늘을 배경으로 앉아 휴식을 취하고 있다. 딸 윤서와의 근황에 많은 이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한편, 하희라-최수종 부부는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으며 최근 딸 '최윤서' 양의 사진을 공개해 화제가 된 바 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헤럴드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