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청춘기록' 박보검, 캐스팅 취소+父와 갈등에 눈물→♥박소담과 달달 첫키스(종합)

댓글0
[헤럴드POP=박서현기자]

헤럴드경제


박보검과 박소담이 첫 키스를 나눴다.

22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청춘기록'에서는 사혜준(박보검 분)과 안정하(박소담 분)이 첫 키스로 다시금 서로의 마음을 확인했다.

이날 사혜준과 안정하는 쏟아지는 비에 고백 후 어색해진 공기를 나누며 안정하의 집으로 향했다. 안정하는 집을 구경하는 사혜준에 "부모님은 이혼하시고 재혼했다. 부모가 이혼하면 힘든거 뭔 줄 알아?"라면서도 "안 알려줄거야. 쉽게 가르쳐줄 수 없잖아. 아직 그 정도로 친한 것도 아닌데. 처음에 정보가 너무 많으면 과부화돼. 조금씩 알려줄게"라고 웃어보였다.

사혜준은 "내 고백에 대한 대답이라고 생각하면 돼?. 고백했잖아 아까"라고 되물어봤다. 그러자 깜짝 놀란 안정하는 방으로 들어가 "넘어가면 안돼"라 마인드컨트롤 했지만 결국 "그럼 우리는 어떻게 되는거야? 나도 좋아는 해"라고 마음을 받아들이며 연애를 시작했다.

원해효(변우석 분)는 사혜준과 함께 광고 촬영 출장을 나갔다. 디자이너로 승격한 안정하에 타이밍 좋게 꽃다발을 건넨 원해효는 사혜준의 연락으로 밝게 웃는 안정하에 "사귀냐"고 물었고, "진짜 안사귀려고 결심했는데 안되더라. 나 잘 하고 있는거니?"라는 답에 씁쓸해했다.

사혜준과 안정하는 시니어 모델을 준비하는 사민기(한진희 분)의 포트폴리오 촬영을 하고 뒷풀이를 했다. 그 러던 중 사혜준은 이민재(신동미 분)에게 미니시리즈에 캐스팅 됐다는 소식을 들었다. 김진우(권수현 분)과 안정하, 사민기는 축하파티를 가졌다.

이민재는 이태수(이창훈 분)의 방해로 미니시리즈 출연이 취소됐음을 알았다. 신동미는 이태수를 찾아가 "이제 달라진 줄 알았다. 내가 해달라고 부탁한 것도 아니지 않나"라고 분노했다. 이태수는 "매니저 선배로서 지도편달 바란다며. 그래서 해줬다. 신인 키우려면 이런 일에 적응해야한다. 여기는 줬다 뺐는 놈이 한 트럭이다"라고 뻔뻔스럽게 답했다. 그러면서 "미리 맛보기 해줬다. 앞으로 나랑 걸리는거 있으면 계속 방해할거다. 너희가 나 버리고 가지 않았나"라고 적반하장으로 굴었다.

사혜준과 안정하는 알콩달콩 데이트를 했다. 안정하는 "너 자체가 비현실적인 것 같아. 우리가 같이 있는 것도 현실인지 되게 헤갈려. 사진 찍어도 돼? 지금을 기억하고 싶어"라고 설레했다. 사혜준은 "현실인거 확실히 느끼게 해줄게. 우리 영화볼래?"라고 웃어보였다.

이민재는 사혜준에게 캐스팅 취소 소식을 전하지 못해 연락을 피했다. 이민재가 연락을 계속 받지 않자, 사혜준은 이민재를 찾아갔고, 사실을 알게 됐다. 이민재가 자신을 탓하자 사혜준은 "남을 위해 일하는 것보다 자신을 위해 일하는 게 중요해"라고 일침을 가하며 위로했다.

가족에 도움이 되고 싶어 시니어 모델 일을 열심히 하던 사민기는 과로로 쓰러졌다. 사민기의 방에서 포트폴리오를 발견한 사영남(박수영 분)은 되려 사혜준에게 화를 냈다. 사혜준은 "나 대학 형 때문에 포기했다. 우리 둘 중 하나는 그만둬야한다고 생각했다. 형은 공부 잘하니까 그래야하는건 나라고 생각했다. 왜 내 희생은 아빠 눈에 안 보여?"라고 분노했고, 뺨을 맞았다.

차에서 혼자 울던 사혜준은 안정하와 공원에서 피아노를 치다가 입을 맞추며 서로의 마음을 다시 확인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헤럴드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