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정글의 법칙' 김병만, 문어 잡겠단 약속 지켰다…의기양양 컴백

댓글0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정글의 법칙' 김병만이 문어를 잡겠단 약속을 지켰다.

19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와일드코리아'에서는 바다로 나선 김병만, 허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병만은 체온 유지를 위해 보급받은 장비를 착용했다. 이어 김병만은 허재에게 "문어 가지고 오겠습니다"라고 선언한 후 바다에 뛰어들었다. 김병만은 문어를 잡아 자신의 말을 지켰다.

김병만은 "조개껍데기 뒤에 숨어 있었다. 갈고리를 넣어서 끄집어냈더니 쑥 딸려오더라"라고 밝혔다. 김병만과 허재는 문어뿐만 아니라 홍합, 소라, 거북손, 전복 등을 가지고 의기양양하게 돌아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엑스포츠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