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김현미 "신혼부부 특별공급 소득요건 완화 검토"

댓글0
“부동산 상승세 꺾였다”
[이데일리 강신우 기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맞벌이 부부는 특별공급을 하는데 소득요건이 걸려서 신청자격이 주어지지 않는 면이 있다”며 “소득요건을 개선하는 방향으로 청약제도를 정비할 계획”이라고 했다.

이데일리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사진=연합뉴스)


김 장관은 16일 국회 경제분야 대정부 질문에서 김교흥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아직도 젊은층 맞벌이의 경우 소득요건이 걸려서 특별공급을 못받는 층이 있다’는 질의에 이 같이 답했다. 김 장관은 이어 “(7·10대책에서) 발표한 것보다 좀 더 완화하는 방향으로 검토하겠다”고 했다.

김 장관은 부동산시장과 관련해 “정부 대책으로 부동산 상승세가 꺾였다”고 밝혔다.

3기 신도시 사전청약과 관련해선 김 장관은 “3시신도시 홈페이지 방문객이 14일 기준으로 100만명이 넘었고 청약 알리미 서비스 요청자도 17만명에 달했다”고 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이데일리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