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한혜진 "삼겹살 먹을 때 이것만은…" 톱모델의 몸매 비법은?

댓글0
[머니투데이 정회인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모델 한혜진이 독특한 삼겹살 먹는 법을 공개했다.

지난 1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는 새로 이사 간 집에서 아침 식사로 삼겹살을 먹는 한혜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한혜진은 아침 운동을 마친 후 직접 키운 무화과와 블루베리를 곁들인 브라타치즈 샐러드를 만들었다.

기안84는 한혜진의 경악스러울 정도로 적은 식사량을 보고 “이 누나는 성공할수록 왜 굶냐”라고 걱정했다. 한혜진은 “내게도 이게 아이러니다. 난 곪지 않기 위해 굶어야 한다. 모델이라는 직업이 그렇다”고 공감했다.

이어 한혜진은 불판 위에 각종 야채와 삼겹살을 구워 식사를 준비했다. 그러나 이 과정에서 삼겹살의 비계 부분을 가위로 모두 잘라내는 모습을 보여 출연진들의 경악을 불러왔다.

한혜진은 “비계 맛 좋다. 모르는 사람이 누가 있겠냐"며 "그런데 비계를 잘라 버리는 건 내게 마지노선이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삽겹살에 후추로 밑간을 하고 소금을 아주 조금만 찍어먹으며 저염식을 추구했다.

아침 식사를 마친 후 한혜진은 "고기를 두 달 만에 먹었다. 기름 파티였다"며 만족감을 표했다.

이를 본 장도연은 "진짜 기름 파티를 모르시는구나. 기름파티는 신문지 깔고 굽다가 커튼까지 기름이 튀는 것"이라고 분노했고 성훈은 “난 집에 가고 싶다”고 분통을 터뜨렸다.

정회인 기자 jhi8930@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