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운동 하랬더니 헬스장 차렸다"…성은채 남편, 얼마나 부자길래?

댓글0
[머니투데이 마아라 기자]

머니투데이

/사진=성은채 인스타그램


개그맨 출신 성은채가 남편의 재력을 과시해 연일 화제다.

지난 9일 성은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마어마한 규모의 헬스장 개업식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이 헬스장은 성은채의 남편이 중국에 차린 공간이다. 직원만 800명에 달한다.

성은채는 "남편한테 운동 좀 하라고 했더니 헬스장을 차렸다"라며 "이왕 오픈한 거 번창하세요. 이 시국에. 혼자 놔두면 안 됨. 남편 언제 볼 수 있음?"이라는 글을 덧붙였다. 이와 함께 해시태그로 "#직원 수만 800명 #코로나 물러가라 #기러기아빠" 등을 달아 헬스장의 규모를 간접적으로 드러냈다.

머니투데이

/사진=성은채 인스타그램


성은채는 몽골 울란바토르 전 시장을 통해 지금의 남편을 소개받고 2018년 중국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당시 성은채는 중국에 이어 한국, 네팔 등지에서 4번에 걸쳐 결혼식을 올리며 한차례 화제가 되기도 했다.

13살 연상인 성은채의 남편은 중국 후난성 출신으로 심천에서 부동산 건설업을 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지난 2월에는 득남 소식을 전해 슬하에 아들 하나를 두고 있다.

한편 성은채는 2007년 MBC 공채 개그맨으로 방송에 데뷔했다. 동료 개그우먼들과 그룹 와우를 결성해 음반을 발표한 경력이 있다. 이후에는 중국, 홍콩, 몽골 등에서 MC로 활약했고 2013년에는 영화 '가자, 장미여관으로' 주연으로도 활약했다.

마아라 기자 aradazz@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