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손담비, 나이 믿을 수 없는 ‘여신 미모’

댓글0
한국일보

손담비가 화사한 미소를 뽐냈다. 손담비 SNS


가수 겸 배우 손담비가 행복한 근황을 전했다.

손담비는 1일 자신의 SNS에 “우와 감동입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손담비는 38세 나이를 믿을 수 없는 동안 외모를 뽐내고 있다.

특히 청순한 미소는 더욱 눈길이 간다.

누리꾼들은 "손담비 '나혼산'에서 극 호감", "손담비 너무 좋아", "손담비 볼매 스타일"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2007년 가수로 데뷔한 손담비는 ‘미쳤어’, ‘토요일 밤에’ 등의 히트곡을 선보이며 큰 사랑을 받았다. 그는 2009년 SBS 드라마 ‘드림’으로 배우 활동을 시작해 다양한 작품에서 활약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한국일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