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통합당, 박원순 시장 사망에 “안타깝다” 애도…“언행 조심” 단속도

댓글0
KBS


실종됐던 박원순 시장이 오늘 새벽(10일) 숨진 채 발견되자, 미래통합당은 안타깝다며 애도했습니다.

김은혜 대변인은 "매우 안타깝다.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짧은 구두 논평을 냈고, 최형두 원내대변인은 "충격적인 소식에 마음이 무겁다"며 말을 아꼈습니다.

주호영 원내대표는 어젯밤 9시쯤 통합당 의원들에게 문자를 보내 "여러 모로 엄중한 시국입니다. 언행에 유념해주시길 각별히 부탁드립니다"라며 내부 단속에 나섰습니다.

통합당은 아직 구체적인 사실관계가 파악되지 않은 만큼, 경찰에서 흘러나온 '성추행 의혹'에 대해선 언급을 삼가며 조심하는 분위기입니다.

[사진 출처 : 미래통합당 제공]

류란 기자 (nany@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KBS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