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토트넘 본머스] 답답한 토트넘, 결국 후반 시작과 함께 '손흥민 투입'

댓글0
인터풋볼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선발이 아닌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린 손흥(토트넘)이 후반전에 바로 출전 기회를 얻었다.

토트넘은 10일 오전 2시(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본머스와의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4라운드 원정경기 전반을 득점 없이 0-0으로 마쳤다.

토트넘은 리그 재개 후 모든 경기에서 손흥민을 선발로 출전시켰다. 그러나 이날은 아니었다. 토트넘은 에릭 라멜라, 해리 케인, 스티븐 베르바인을 선발 공격진으로 배치했다.

손흥민 없는 토트넘은 전반 45분 동안 유효슈팅을 한 개도 기록하지 못했다. 전체 슈팅 수에서도 2-4로 본머스에 주도권을 내줬다. 결국 토트넘은 하프타임 직후 베르바인을 빼고 손흥민을 넣어 변화를 줬다.

사진=게티이미지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인터풋볼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