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불후의 명곡’ 김호중vs나태주 왕중왕전 대결…김태우 “나태주, 축가도 텀블링으로”웃음

댓글0
[헤럴드POP=정한비 기자]

헤럴드경제

사진=KBS2 방송 화면 캡쳐


김태우가 나태주의 축가 목격담을 공개했다.

4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에서는 상반기 우승자 12팀이 왕중왕전을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첫 출연에 우승을 거머쥐었던 김호중은 “견제 대상이 누구냐”는 질문에 “하필 이렇게 앉혀 주신 건지는 모르겠지만…”이라며 옆에 앉은 나태주를 가리켰다. 지난 번 K타이거즈로 출연했을 때 김호중에게 진 전적이 있는 나태주는 “그때는 단체전이었으니까요”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상반기 최단 기간 최다 출연해 두 번이나 우승을 한 나태주는 “큰 기대는 안 하고 공부하는 마음으로 왔다”고 말했다. 김태우는 “나태주 씨가 대단하다. 축가를 부르러 갔는데 나태주 씨도 왔더라”며 “공간이 협소해 버진로드에서 텀블링을 했다”고 일화를 밝혀 웃음을 안겼다.

나태주는 이번 대결에서 12팀 중 첫 주자로 뽑혀 왕중왕전의 오프닝을 장식한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헤럴드경제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