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오아연, '철인왕후' 출연 확정…신혜선과 대립할 김정현 첫사랑 役

댓글0
한국일보

오아연이 '철인왕후'에 출연한다. 킹콩by스타쉽 제공


배우 오아연이 ‘철인왕후’에 출연한다.

오아연이 tvN 새 드라마 ‘철인왕후’에 조화진 역으로 캐스팅돼 색다른 모습으로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철인왕후’는 현대를 살아가는 자유로운 남자 장봉환의 영혼이 조선 시대 궁궐 안, 중전 김소용(신혜선)의 몸 안에 갇혀 벌어지는 퓨전 사극 코미디 드라마다.

극 중 오아연이 연기할 조화진은 단아하고 기품이 있는 양반집 규수로, 철종(김정현)의 첫사랑이자 후궁으로 책봉되는 인물이다. 하지만 그는 점점 변해가는 철종의 마음을 지키기 위해 중전인 김소용과 대립하며 극에 긴장감을 더할 예정이다.

앞서 tvN ‘미스터 션샤인’에서 게이샤로 위장한 의병 소아 역으로 출연해 안방극장에 눈도장을 제대로 찍은 오아연은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는 사회 초년생 아라 역을 맡아 많은 이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키기도 했다. 그뿐만 아니라, 영화 ‘곤지암’, 웹드라마 ‘WHY : 당신이 연인에게 차인 진짜 이유’에서 주연으로 활약했다.

이에 오아연이 ‘철인왕후’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기대가 모인다.

오아연을 비롯해 신혜선 김정현 배종옥 김태우 등이 출연하는 ‘철인왕후’는 편성 시기를 조율 중이다.

이호연 기자 hostory@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한국일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