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비건 美국무 부장관 7월 방한 가능성…한·미 조율중

댓글0
비건 美국무 부장관 7월 방한 가능성…한·미 조율중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부장관 겸 대북특별대표의 방한 일정을 한미 양국이 조율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비건 부장관의 방한은 이르면 7월에 이뤄질 예정이며, 8월 이후로 넘어갈 가능성도 있다고 외교 소식통과 여권 인사가 전했습니다.

미국 내 재확산 추세인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방한 시기는 다소 유동적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비건 부장관은 방한 시 북한의 도발 자제와 협상 복귀를 촉구하는 메시지를 내놓을 것으로 보입니다.

또 한미방위비분담금 협상과 관련한 한국 당국자들과 의견을 교환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