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15kg 감량' 빈첸, 파격 상반신 노출

댓글0
한국일보

가수 빈첸의 첫 정규앨범 ‘유사인간’의 콘셉트 포토가 공개됐다. 로맨틱팩토리 제공


가수 빈첸이 15kg 감량 후 파격적인 콘셉트로 돌아왔다.

소속사 로맨틱팩토리는 30일 빈첸의 첫 정규앨범 ‘유사인간’의 콘셉트 포토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빈첸은 몰라보게 달라졌다. 과거 통통하면서도 앳된 이미지로 귀여운 매력을 발산했다면, 이번에는 과감히 상의 탈의를 하고 탄탄한 복근을 드러내 강한 남성미를 물씬 풍겼다.

소속사에 따르면 빈첸은 이번 앨범의 사진과 뮤직비디오를 위해 두 달간 15kg을 감량했다. 빈첸에게는 데뷔 이후 파격적인 상반신 노출이었지만, 기존의 모습과는 다른 모습을 선보이고 싶어 과감히 이미지 변신을 시도했다.

빈첸은 첫 정규앨범 ‘유사인간’을 통해 인간이 아닌 인간의 감정을 온전히 느끼지 못하는 종인 ‘유사인간’인 자신이 지금 시대를 살아가며 느끼는 점을 풀어내는 것을 주제로 삼아 총 14곡을 수록했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 곡은 ‘i(아이)’로, 기존 빈첸의 이미지에서 상상할 수 없는 바이브를 보여주는 곡이라고 예고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빈첸의 첫 번째 정규앨범 ‘유사인간’은 다음 달 9일 오후 6시 전 음원 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한국일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