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신규 확진 43명…지역발생 23명·해외유입 20명

댓글0
파이낸셜뉴스

(출처=뉴시스/NEWSIS)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국내 코로나19 확진환자가 어제 하루 43명 발생했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30일 0시 기준 국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만2800명이라고 밝혔다. 전날 29일 보다 43명이 신규 확진됐다.

신규 확진자는 서울과 경기 각각 7명, 대전 5명, 인천과 광주 각각 3명, 부산과 세종, 강원, 경북에서 각각 1명씩 발생했다.

신규 확진자 중 해외유입 확진자는 총 20명이다. 인천에서 3명, 서울과 부산, 세종, 경북에서 1명씩 확인됐다. 검역에서 확인된 신규 확진자는 13명이다.

나머지 23명은 지역사회에서 감염이 발생한 사례다. 지역사회 확진자를 지역 별로 보면 경기 7명, 서울 6명, 대전 5명, 광주 3명, 강원과 충북에서 각각 1명씩이다.

감염 후 치료를 통해 완치된 확진자는 108명이 늘어 1만1537명이다. 확진자 중 완치자 비율을 나타내는 완치율은 90.1%를 기록하고 있다. 격리치료를 받는 환자는 65명 줄어 981명이다.

코로나19 사망자는 추가로 발생하지 않아 282명을 유지했다. 확진자 중 사망자 비율을 나타내는 치명률은 2.20%다.



#질병관리본부 #코로나 #신규 확진 43명 #해외유입 확진자 #코로나 확진자
junjun@fnnews.com 최용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다른포토 더보기

파이낸셜뉴스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