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기안84 왕따설이시언 하차설"..'나 혼자 산다', 루머의 루머의 루머[종합]

댓글0
OSEN

[OSEN=선미경 기자] ‘나 혼자 산다’가 뜨거운 인기만큼 지나친 루머에 몸살을 앓고 있다. 기안84의 왕따설이 제기되면서 박나래와 손담비는 악플 세례에 시달렸고, 잠시 자리를 비운 이시언의 하차설까지 돌고 있는 것. 무지개 회원들의 적극적인 해명으로 루머에 대처하고 있는 ‘나 혼자 산다’다.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기안84는 왕따설에 대해 언급하며 해명에 나섰다. 오프닝에서 무지개 회원들 사이에서 어색한 분위기가 돌았고, 기안84는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왕따설로 인해 악플에 시달린 손담비와 다른 회원들에게 미안해 한 것.

이날 기안84는 “반갑긴 뭐가 반갑냐. 욕을 바가지로 먹었다”라며, “죄송합니다”라고 사과했다. 이에 손담비와 박나래는 당황하기도 했다.

박나래는 직접 기안84의 왕따설에 대해서 언급하면서 “저희가 기안84 님을 왕따시키고 있다는 얘기가 있더라. 근데 그 댓글을 남긴 분께 알려드리고 싶다. 저희가 따돌림을 당했으면 당했지 저 분은 따돌림을 당할 분이 아니다”라고 말했다.

기안84는 “손담비 씨가 2년 동안 끊었던 술을 마셨다고 하더라”라고 말했고, 그러자 손담비는 “그동안 맥주 한 캔 정도만 마시고 가겹게 입만 축이는 정도였는데 2년 만에 폭주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줬다. 특히 그러면서 박나래와 손담비는 성훈의 영상을 볼 때도 리액션에 신경 써야한다면서 주의하는 모습이었다. 왕따설로 인한 악플 세례에도 적극적인 해명과 솔직함으로 대처하는 이들이었다.

OSEN

또 이날 방송에서는 이시언 하차설 루머도 일축됐다. 이시언은 지난 3주 동안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지 않아 일부에서 하차설이 불거졌던 것. 프로그램에 대한 관심이 워낙 큰 만큼 작은 변화 등에도 여러 가지 추측이 나왔다.

하지만 이날 방송 말비 예고편을 통해 이시언 하차설이 사실이 아님이 밝혀졌다. 오는 12일 방송될 예고편에는 고막수술 후 회복 중인 이시언의 일상이 예고됐다. 이시언은 귀에 붕대를 감은 채 집에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었고, 한 달 만에 ‘나 혼자 산다’에 등장하게 됐다.

예고편에 이시언이 등장하면서 ‘나 혼자 산다’ 팬들도 반기는 분위기였다. 이시언은 ‘나 혼자 산다’의 오랜 멤버인 만큼 팬들의 기다림이 컸던 것. 제작진은 일부에서 불거진 이시언 하차설에 대해 예고편을 통해서 입장을 밝히면서 과도한 루머를 일축한 것이다.

금요일 예능 시청률 1위를 차지하고 있는 만큼 ‘나 혼자 산다’에 대한 팬들의 충성도는 탄탄했고, 이로 인해 때때로 확대 해석과 논란이 이어지기도 하는 모습이다. /seon@osen.co.kr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OSEN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