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뉴스

BJ 한미모 측 "성매매 알선 고발 여배우, 변수미 맞다"[공식입장]

댓글0
스타투데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BJ 한미모가 성매매 알선 등 혐의로 고발한 여배우는 스포츠스타 이용대 전 국가대표 선수의 전처 변수미였다.

한미모의 법률대리인 법무법인 해율 임지석 변호사는 29일 “한미모가 변수미를 성매매 알선 등 혐의로 고발한 게 맞다”고 밝혔다.

앞서 한미모는 28일 오후 성매매 알선과 상습 도박 혐의로 변수미에 대한 고발장을 서울 서초구 중앙지검에 제출했다. 그는 자신과 엔터테인먼트 대표 A씨 사이의 강압적 성관계에 변수미가 개입했고, 변수미가 상습도박을 하는 과정에서 자신을 도박장에 감금하고 도박을 돕게 했다고 주장했다.

변수미는 현재 별도의 입장 발표 없이 연락이 닿질 않고 있는 상태. 임 변호사는 “정확한 소재조차 파악되지 않는다”고 했다.

한미모가 성적 학대를 받았다고 주장한 엔터테인먼트 대표 B씨에 대해서는 "현재 증거를 수집 중"이라며 "신중하게 고발을 고려 중이다. 범죄행위의 정황이 명확해지면 고발을 할 예정”이라며 말을 아꼈다.

kiki2022@mk.co.kr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

다른포토 더보기

스타투데이 주요뉴스

해당 언론사로 연결
전체 댓글 보기

많이 본 뉴스

쇼핑 핫아이템

AD